밍치 궈 "아이폰11에 양방향 무선충전 없다"

입력 2019.09.10 09:55

11일 새벽에 발표될 아이폰 신형에는 애플펜슬과 양방향 무선충전 기능이 탑재되지 않는다는 정보가 나왔다.

아이폰11 예상 이미지. / 나인투파이브맥 갈무리
애플 전문 매체 나인투파이브맥은 9일(현지시각), 애플 제품 분석 전문가인 ‘밍치 궈’ KGI시큐리티 애널리스트 리포트를 인용해 신형 아이폰이 애플펜슬 입력과 양방향 무선충전 기능을 탑재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궈 애널리스트에 따르면 11일 발표될 아이폰11은 USB-C가 아닌 기존 라이트닝 커넥터를 탑재한다. 5.8인치와 6.5인치 모델에는 고속충전기가 포함된다. 전면 노치 디자인은 변함없다. 생체 인식 기능인 ‘페이스ID’는 업그레이드된다.

탑재 가능성이 높아보였던 양방향 무선충전 기능이 탑재되지 않은 까닭에 대해 궈 애널리스트는 "충전효율이 애플의 요구에 부합되지 않아 폐기됐을 가능성이 높다"라고 분석했다.

경제 매체 블룸버그의 마크 거먼은 애플이 양방향 무선충전 기능을 탑재하기 위해 고생하고 있다고 트위터 상에 밝힌 바 있다.

궈 애널리스트는 최신 아이폰이 세일즈포인트 부족으로 전년대비 출하량이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아이폰11 출하대수는 전년대비 5~10% 감소한 6500만~7000만대로 예측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