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카카오 좌측 깜빡이"…카카오, 스마트헬멧 선봬

입력 2019.09.24 16:39

카카오가 스마트 헬멧 세나(SENA) 헤이카카오 에디션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헬멧을 쓰고 자전거나 킥보드를 탈 때 음악이나 라디오, 카카오톡 메시지 전송 등을 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음성만으로 지시등 제어까지 가능하다.

스마트 헬멧은 통합 인공지능 플랫폼 카카오i에서 지원되는 다양한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멜론 음악 재생 ▲라디오 청취 ▲카카오톡 읽기 및 전송 ▲전화걸기 ▲날씨, 시간, 운세, 뉴스, 정보검색 등이 가능하다.

./ 카카오 제공
또한 스마트헬멧에는 LED지시등이 포함됐다. "좌측 깜빡이 켜줘"와 같은 음성명령어로 지시등 제어가 가능하다. 스마트헬멧 이용자끼리 연동해 대화할 수 있는 인터콤 기능도 있다.

스마트헬멧은 마이크와 HD스피커, LED, 배터리 등을 탑재한 블루투스 통신 방식을 이용한다. 현재 헤이카카오 앱과의 연동은 안드로이드 OS에서만 가능하다. 인터콤은 블루투스 기반이라 OS와 상관없이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 헬멧을 이용하려면 헤이카카오 앱 2.2 버전을 설치한 후 액세서리 추가 메뉴를 이용하면 된다. 한번 연동한 후에는 헬멧 전원만 켜면 자동으로 연결된다.

카카오 관계자는 "자전거와 킥보드 등 여러 이동 상황에서 음성인식을 이용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스마트 헬멧 ‘헤이카카오 에디션’은 선주문 커머스 플랫폼 카카오메이커스에서 판매된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