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펀드, 120억원 규모 시리즈B 투자 유치

입력 2019.10.14 15:27

P2P 금융 업계 최대 규모 투자
누적 242억원으로 시리즈B 성공리 마무리

국내 개인간거래(P2P) 금융기업 어니스트펀드가 242억원의 투자금 유치로 시리즈B 라운드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P2P금융업계 단일 투자 라운드 최대 규모다. 누적 투자금 규모도 업계 최대(334억원)를 기록했다.

어니스트펀드 직원들이 시리즈B 투자 유치를 알리기 위해 사진을 찍었다. / 어니스트펀드 제공
어니스트펀드는 지난해 12월 122억원 규모의 첫 번째 시리즈B 투자를 진행했다. 이어 120억원을 추가 확보하면서 총 242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최종 마무리했다.

이번 라운드에는 DS자산운용이 가장 큰 규모의 리딩 투자사로 참여했다. 이와 함께 HB인베스트먼트, 신한은행, 뮤렉스파트너스, 베이스인베스트먼트 등 기존 투자 참여사가 기대를 웃도는 투자를 결정했다.

어니스트펀드는 시드 32억원, 시리즈A 60억원, 시리즈B 242억원까지 총 334억원의 누적 투자금을 기록했다. 이는 업계 최대 규모 투자금 유치다.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대표는 "부동산, 소상공인, 개인금융 부문을 아우르는 업계 1위 종합투자플랫폼으로서 어니스트펀드의 높은 성장 가능성과 미래 가치를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P2P 법제화와 모바일 간편투자 대중화 흐름에 맞춰 시스템 고도화는 물론, 상품 개발, 인재 영입 등 산업을 키우면서, 동시에 투자 안정성 확보와 내실을 다지는 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