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엔터프라이즈 공식 출범…AI로 B2B 시장 공략

입력 2019.12.03 17:57

카카오의 기업용(B2B) 인공지능(AI) 서비스 개발 자회사인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3일 공식 출범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올해 5월 카카오 사내 독립기업(CIC)으로 조직 개편한 AI랩에서 분사한 회사로, 주요 사업분야는 AI와 챗봇기술, 검색엔진 등이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향후 기업형(엔터프라이즈) 정보기술(IT) 시장에서 서비스형 플랫폼(PaaS),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등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카카오 인공지능 플랫폼 카카오i도 유통과 소비재, 엔터테인먼트 등 폭넓은 영역으로 확장한다. 현재는 자동차와 주택 등 건설산업 중심으로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다.

기업용 메신저도 출시할 계획이다. 보안과 관리기능을 추가해 업무용으로 적합하면서도 편리한 서비스를 개발하겠다는 목표다. AI 기반 검색기능도 기업용 메신저에 함께 적용한다.

이외에도 기업 고객의 카카오i 활용과 클라우드 구축 요청 등에 대응하기 위해 대규모 연구개발(R&D) 투자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는 "카카오 AI 기술 및 서비스 운영 노하우를 기업 맞춤형 서비스로 진화시켜 국내 대표 기업형 IT 플랫폼 사업자로 성장하겠다"며 "개인과 기업, 기업과 기업을 연결하는 새로운 기술과 환경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