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박정호·고동진 사장, 삼성 부스서 협력 방안 논의

입력 2020.01.08 09:29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이 7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0 삼성전자 부스에서 고동진 삼성전자 사장과 회동했다. 이들은 로봇, 차량용 콕핏 등 미래 기술을 살펴보고,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오른쪽)과 고동진 삼성전자 사장이 7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 내 삼성전자 부스에서 차량용 콕핏에 탑승해 서비스를 체험하는 모습. / SK텔레콤 제공
박정호 사장과 고동진 사장은 삼성전자가 CES 2020을 통해 공개한 기술 및 제품을 살폈다. 삼성전자가 선보인 지능형 컴퍼니언 로봇 ‘볼리’와 차량용 디지털 계기판 ‘디지털 콕핏 2020’을 함께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왼쪽)과 고동진 삼성전자 사장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 내 삼성전자 부스에서 악수를 하고 있다. / SK텔레콤 제공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