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20 언팩] 갤럭시S20울트라 ‘괴물급 카메라’…100배 스페이스줌에 1억800만화소 센서

입력 2020.02.12 06:02

삼성전자 갤럭시S20시리즈가 10일(현지시각) 미국서 공개됐다. 기계 성능, 화면 크기에 따라 세가지 모델(갤럭시S20·갤럭시S20플러스·갤럭시S20울트라)로 나뉜다. 이 가운데 최고급 모델인 갤럭시S20울트라에는 1억800만화소 이미지 센서, 100배율 줌이 탑재된다.

삼성전자 갤럭시S20울트라의 뒷면 카메라. /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는 갤럭시S20울트라에 광학식 흔들림 보정(메인 광각, 망원 카메라), 화소 동작을 제어해 어두운 곳에서 밝고 선명한 사진을 만드는 노나 비닝, 8K UHD 영상 촬영 기능 등 각종 촬영 편의 기능을 적용했다.

특수 촬영 기능 품은 1억800만화소 이미지 센서

삼성전자 갤럭시S20울트라에는 ▲1억800만화소 F1.8 메인 광각 ▲4800만화소 F3.5 망원 및 광학 5배 줌 ▲1200만화소 F2.2 초광각 ▲뎁스비전 심도 카메라 등 쿼드(4) 카메라가 배치된다. 앞면 셀피 카메라도 4000만 고화소(F2.2)다.

메인 카메라는 1/3.3인치 1억800만화소 이미지 센서, 26㎜(이하 35㎜ 환산) F1.9 렌즈로 구성된다. 일반 스마트폰의 이미지 센서 (1/2.7인치)보다 면적이 크고 화소도 많다.

화소 아홉개를 하나처럼 사용해 빛을 더 많이 흡수, 어두운 곳에서도 밝고 선명한 사진을 만드는 ‘노나(9) 비닝’ 기능이 돋보인다. 셔터를 한번만 조작해도 사진 여러 장을 자동으로 촬영, 흔들리지 않고 노이즈도 적은 부분만 조합해 선명한 사진을 만드는 ‘야간 모드’도 갖췄다.

삼성전자 갤럭시S20울트라는 8K UHD 영상 촬영 기능도 지원한다. 해상도가 큰 만큼, 영상 촬영 중 캡처 버튼을 눌러 8K 해상도, 3300만화소 사진을 순간 저장하는 기능도 갖췄다.

광학 5배 줌에 디지털 줌 더해 ‘100배 초해상도 줌’ 구현

1/2인치 4800만화소 이미지 센서에 102㎜ F3.5 망원 카메라 및 이를 응용한 광학 5배 줌 카메라도 눈여겨볼 만하다. 이 카메라는 폴디드(본체 내부에 잠망경 구조로 숨겨진) 구조로 설계된다. 렌즈 배열을 움직여 줌을 조작하므로 화질 저하 없이 광학 5배 줌을 사용할 수 있다.

덕분에 삼성전자 갤럭시S20울트라는 ‘광학 10배 하이브리드 줌’을 지원하게 됐다. 초광각 카메라와 광각 카메라, 망원 카메라의 초점 거리를 모두 합치면 광학 10배율 효과를 낸다.

삼성전자는 화면 확대 디지털 줌 후 인공지능(AI)로 화질을 다듬고 해상도를 향상하는 방식의 ‘초해상 100배 줌’을 구현했다. 이 경우 카메라의 초점 거리는 1000㎜를 넘으므로 운동 경기, 생태 등 망원 촬영에 응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 갤럭시S20울트라의 뒷면 카메라. / 삼성전자 제공
1200만화소 13㎜ F2.2 초광각 카메라의 성능 및 용도는 비교적 평범하다. 뎁스비전 심도 카메라는 피사체 및 주변 사물과의 거리 정보를 담는다. 사진의 배경흐림을 조절하는 데, 혹은 증강현실(AR)을 응용하는 데 쓰인다.

삼성전자 갤럭시S20울트라의 앞면 셀피 카메라는 4000만화소 이미지 센서에 F2.2 조리개로 구성된다. 4K UHD 60p 영상 촬영 기능도 갖췄다. 이 카메라 역시 화소 네개를 하나처럼 사용해 어두운 곳에서 화질을 높이는 기술(1000만화소로 제한)을 지원한다.

삼성전자 갤럭시S20은 ▲6400만화소 F2.0 망원 ▲1200만화소 F1.8 광각 ▲1200만화소 F2.2 초광각 트리플 카메라를, 갤럭시S20플러스는 여기에 뎁스비전 심도 카메라가 더해진 쿼드 카메라를 각각 탑재한다. 두 모델 모두 광학 3배 하이브리드 광학 줌, 30배 초해상 줌을 지원한다.

앞면 카메라는 갤럭시S20플러스와 갤럭시S20 모두 1000만화소 F2.2로 같다. 8K UHD 영상 촬영 기능도 두 모델 공통이다.

흔들림 보정과 해상도 제한, 내구성 등 단점도

삼성전자 갤럭시S20울트라의 뒷면 카메라 성능이 완벽한 것은 아니다. 100배 초해상도 줌은 광학식이 아닌, 사진 확대 후 후처리를 더한 디지털식이다. 광학식 줌보다 화질이 저하된다. 흔들림 보정의 효과도 다소 떨어진다. 또한, 100배 줌이라고 해서 줌 범위 안에 모든 초점 거리를 사용할 수 있는 것도 아니다.

삼성전자 갤럭시S20울트라. / 삼성전자 제공
뒷면 카메라 유닛이 돌출된 이른바 ‘카툭튀(카메라가 툭 튀어나온)’ 구조는 긁히거나 파손되기 쉽다. 카메라 광학계가 복잡해질 수록 스마트폰 본체 두께도 두꺼워진다. 단, 삼성전자 갤럭시S20울트라는 본체 두께를 8.8㎜, 경쟁 패블릿 스마트폰 수준으로 얇게 유지해 오히려 이 부분에 강점을 가졌다.

삼성전자 갤럭시S20플러스와 갤럭시S20울트라는 256GB 저장 공간을 가진다. 색상은 갤럭시S20플러스가 ▲코스믹 그레이 ▲클라우드 블루 ▲클라우드 화이트 ▲아우라 레드(Aura Red) ▲아우라 블루(Aura Blue)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35만3000원이다.

삼성전자 갤럭시S20울트라는 코스믹 그레이와 코스믹 블랙(Cosmic Black)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59만5000원이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