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신형 쏘렌토, 3월 출시 앞두고 디자인 공개

입력 2020.02.17 10:03 | 수정 2020.02.17 10:04

기아차가 브랜드 SUV ‘맏형’ 쏘렌토의 디자인을 최초 공개했다. 4세대 완전변경 쏘렌토는 3월 출시될 예정이다.

17일 기아차에 따르면 신형 쏘렌토는 ‘보더리스 SUV (Borderless SUV)’를 콘셉트로 개발됐다. 차급과 차종의 경계를 넘어 새로운 자동차생활을 만들자는 의미를 담았다.

외관은 쏘렌토 특유의 강인함과 묵직한 존재감을 계승했다. 여기에 브랜드 상징인 ‘호랑이코' 라디에이터 그릴이 헤드램프와 연결된 일체형으로 변했다. 그릴과 헤드램프에는 얼음과 보석의 결정을 형상화한 ‘크리스탈 플레이크' 디자인을 적용했다. 후드 끝부터 리어램프까지 이어지는 ‘롱 후드 스타일', 세로 조형의 리어램프를 중심으로 한 후면 디자인 등도 눈에 띈다.

실내는 ‘기능적 감성(Funcitonal Emotions)’을 주제로 잡았다. 12.3인치 클러스터(계기반), 10.25인치 AVN 디스플레이 등 큰 화면으로 운전자가 차의 각 기능에 직관적으로 접근할 수 있도록 했다. 다이얼 방식의 전자식 변속기(SBW), 고급소재와 가니시 입체 패턴, 크리스탈 라인 무드 라이팅 등은 실내의 감성 품질을 극대화했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