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5월까지 서비스 가맹금 감면…22억원 규모

입력 2020.03.16 09:44

현대기아차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서비스협력사에 가맹금 감면 등 지원에 나선다.

현대자동차 서비스 협력사 블루핸즈 전경. / 현대자동차 제공
현대·기아자동차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매출 손실을 겪는 서비스협력사에 5월까지 3개월간 가맹금을 감면한다고 16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3월 코로나19 피해가 심각한 대구, 경북 지역의 블루핸즈 143개소와 오토큐 73개소의 가맹금을 전부 면제한다. 대구경북 외 지역 가맹점(블루핸즈 1231개, 오토큐 727개소)의 가맹금은 50% 감액한다.

이어 4~5월에는 전국 협력사 가맹금을 50% 일괄 감액할 계획이다. 이번 결정으로 현대차는 약 14억원, 기아차는 약 8억원 등 22억원의 지원효과가 발생한다는 설명을 내놨다.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