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 2020] IT조선 첫 비대면 콘퍼런스 성황, '디지털 전환' 네티즌 눈길 사로잡다

입력 2020.06.02 10:25 | 수정 2020.06.02 10:52

300명 넘게 접속하며 폭발적 관심보여
강연자에 대한 온라인 질의응답도 이뤄져

IT조선이 코로나19 사태 이후 가속화된 ‘비대면 흐름’에 발맞춰 디지털 전환을 시도했다.

2일 IT조선은 유튜브 채널로 ‘클라우드 2020 콘퍼런스’를 온라인 생중계했다.

IT조선은 ‘클라우드 2020 콘퍼런스’를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했다. / IT조선 유튜브 채널
당초 콘퍼런스는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에서 진행될 예정이었다. IT조선은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재차 확산될 분위기에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진행 방식을 비대면으로 변경했다.

행사에는 강연자, 패널토론자와 행사 주최측 관계자만 참석했다. 현장에서도 ‘사회적 거리 두기’를 위해 일정 간격을 두고 앉았다. 행사 당일 운영 예정이었던 전시 부스는 설치하지 않았다.

오전 기조 강연과 패널 토의는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 원장, 정우진 메가존 디지털X 부문 대표 등이 강연을 맡았다.

300여 명의 시청자는 강연을 듣는 한편 온라인 질의응답 플랫폼을 통해 강연자와 소통했다. 오프라인 행사와 비교해 시간·환경에 제약이 적어 질의응답이 원활했다는 평가다.

일례로 문용식 원장은 "정부 주관의 클라우드 구축이 민간 클라우드 경쟁력 확보에 역행하는 것은 아니냐"는 질문에 "민간 클라우드 육성이 우선이며 정부는 마중물 역할에 집중한다"고 답했다.

‘클라우드 2020 콘퍼런스’ 현장에는 강연자, 패널토론자와 행사 주최측 관계자만 참석했다. / IT조선
오후 3개 트랙, 16개의 발표는 향후 각 기업별 일정을 고려해 웨비나로 진행할 예정이다. 웨비나 일정은 IT조선 뉴스레터 및 기사 등을 통해 공유된다.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 원장은 "사회적 거리 두기로 진행하는 콘퍼런스는 ‘뉴노멀’의 새로운 전형을 보는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우병현 IT조선 대표는 "도전하는 정신으로 행사를 새로운 형식으로 전환했다"며 "클라우드 산업 핵심 정보를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클라우드 2020 콘퍼런스’ 실시간 생중계 영상 / IT조선
장미 기자 meme@chosunbiz.com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클라우드 2020] 기업 클라우드 이전 성패를 가르는 5가지 요인은 김평화 기자
[클라우드 2020] 지태현 상무 "이종 클라우드 관리는 SSDC로" 김형원 기자
[클라우드 2020] 뉴타닉스가 꼽은 ‘데이터센터 현대화’ 필수요소 3가지 최용석 기자
[클라우드 2020] 삼성SDS가 제시하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대응 전략은 김연지 기자
[클라우드 2020] LG CNS가 자가진단 건강 시스템 하루만에 만든 비결 오시영 기자
[클라우드 2020] 아콘소프트 "클라우드 네이티브, 디지털 전환 돕는 '만능상자'" 안효문 기자
[클라우드 2020] 6월 23일 1시 30분 웨비나...아콘소프트·LG CNS·뉴타닉스·삼성SDS·베스핀글로벌·엔쓰리엔 송주상 기자
[클라우드 2020] NBP "대규모 트래픽 경험, 클라우드 서비스 필수" 김동진 기자
[클라우드 2020] 6월 16일 1시 30분 웨비나…NBP·제니스앤컴퍼니·메가존·엔쓰리엔 송주상 기자
[클라우드 2020] 한국IBM "클라우드 전환, 컨테이너에서 고민해야" 김평화 기자
[클라우드 2020] "온라인 전환 가속 위해 직원 역량·스킬 개발에 집중해야" 윤미혜 기자
[클라우드 2020] SK(주) C&C, 클라우드 생명으로 '안전성' 꼽아 차주경 기자
[클라우드 2020] 윤석찬 AWS 수석 "클라우드=저비용 사업 실험 도구" 김형원 기자
[클라우드 2020] "올해 공기관의 민간 클라우드 도입 사실상 '원년'" 류은주 기자
[클라우드 2020] 'NIA·IBM·AWS·코너스톤·SK(주) C&C'…6월 9일 1시 30분 웨비나 개최 이윤정 기자
[클라우드 2020] '클라우드 노하우 대방출' 6월 매주 화요일 웨비나 개최 이윤정 기자
[클라우드 2020] 포스트 코로나, 해답 봤다 "클라우드 기반으로 재편될 것" 송주상 기자
[클라우드 2020] “코로나 팬데믹, '클라우드 확산' 기폭제…AI·IoT·5G와 시너지 낼 것” 이광영 기자
[클라우드 2020] 정우진 메가존 디지털X 대표 "클라우드 도입 넘어 실질 방법론에 집중할 때" 김평화 기자
[클라우드 2020] 문용식 원장 “국가 클라우드 선도 위해 '관(官)' 전방위 지원…'한국판 뉴딜'에 클라우드 곳곳 담길 것" 류은주 기자
[클라우드 2020] 우병현 IT조선 대표 "클라우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핵심 키워드" 김형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