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한국서비스품질지수 7년 연속 1위'

입력 2020.07.01 14:13

신한은행은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2020 한국서비스품질지수(KS-SQI: Korean Standard Service Quality Index)'에서 7년 연속 은행부문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1일 서울 중구 소재 롯데호텔에서 열린 2020 KS-SQI 인증 수여식에서 신한은행 박현준 부행장(왼쪽)과 한국표준협회 이상진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신한은행
한국서비스품질지수(KS-SQI)는 국내 최초의 한국 서비스산업 품질평가 조사로, 한국표준협회와 서울대학교 경영연구소가 공동으로 진행한다. 대한민국 서비스 산업과 소비자의 특성을 반영해 개발했으며 지난 2000년부터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서비스 전반을 고객 관점에서 바라보고 꾸준히 개선 활동을 펼친 것을 인정받아 은행부문 7년 연속 1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신한은행은 ▲은행권 최초로 기존 고객 만족(CS)과는 차별화된 ‘Good서비스’ 개념 도입 ▲올바른 상품 판매문화 확립을 위한 금융소비자보호 활동 강화 ▲디지털 혁신을 통한 비대면 플랫폼 서비스 확대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에게 보다 편리한 서비스와 최적의 맞춤 솔루션을 제공하고 고객보호와 권익제고에도 열과 성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미혜 기자 mh.yoon@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