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블록세계로 들어간 마리오…'레고 마리오' 16개 라인업 살펴보니

  • 노창호 PD
    입력 2020.07.30 09:22

    블록 장난감의 대표 주자 ‘레고’와 닌텐도의 대표 캐릭터 ‘슈퍼마리오’가 만났다.

    출시에 앞서 레고 코리아는 29일, 서울 광화문 포시즌호텔에서 ‘레고 슈퍼마리오’ 라인업을 소개하는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레고 슈퍼마리오 시리즈는 디지털 인터랙티브 요소를 접목한 신개념 레고 시리즈다. 레고 마리오 피규어는 눈, 입, 배에 스크린을 탑재했고 자이로 센서와 스피커를 통해 기울기에 반응하는 모습과 다양한 사운드를 제공, 아래에는 색상을 인식하는 센서를 탑재해 밟은 오브젝트에 따른 반응을 보인다.

    마리오 피규어는 전용 앱과 블루투스 연결할 수 있다. 직접 제작한 스테이지를 시작해 플레이를 하면 진행했던 기록을 인식해 내용을 공유하거나 도전 목표 등을 제공한다.

    레고 슈퍼마리오 시리즈를 즐기기 위해서는 스타터팩을 필수로 구입해야 하며, 마리오가 다양한 능력을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드는 파워업팩, 마리오 세계를 블록으로 구현한 스테이지 확장팩 등 다양한 테마와 피드백을 제공할 예정이다.

    8월 1일 출시 예정인 레고 마리오의 모습을 영상으로 먼저 만나보자.
    ./촬영·편집=노창호 PD
    레고 마리오 16개 라인업을 전부 모아놓은 모습./ 노창호 PD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