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트랜드코리아 "전기차 시승할까, 모바일로 관람할까"

입력 2020.08.06 16:08

전기차 전문 전시회 ‘EV트렌드코리아 2020’이 주요 프로그램을 본격 공개했다. 코로나19 사태를 맞아 디지털 컨택트(Digital Contact, 언택트, 비대면) 방식을 도입하고, 현장에서는 전기차 시승과 세미나 등도 운영할 방침이다.

EV트렌드코리아2020 전기차 시승 이벤트 포스터 / EV트렌드코리아 조직위원회
‘EV트렌드코리아 2020’ 조직위원회는 9월4일 개막을 앞두고 전기차를 다양하게 경험할 수 있는 온·오프라인 프로그램을 본격 공개한다고 6일 밝혔다.

전기차 최신 기술과 트렌드를 보다 생생하게 경험할 수 있도록 행사 현장에서는 시승 프로그램과 세미나 프로그램을 운영, 전기차와 관련 산업 동향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온라인에서는 모바일 라이브 커머스 ‘그립(Grip)’과 함께하는 디지털 컨택트(Digital Contact, 언택트, 비대면) 전시회 프로그램을 함께 선보인다.

현장에서 진행되는 전기차 시승 프로그램과 세미나 프로그램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사전 접수를 통한 예약제로 진행한다. 행사 현장은 철저한 관리 및 안전한 환경 속에서 운영될 예정이다.

전기차 시승 프로그램은 ▲현대자동차 코나, 넥쏘, 포터Ⅱ ▲기아자동차 니로, 쏘울 ▲쎄미시스코 스마트 EV Z ▲캠시스 쎄보-C 등 총 7종의 전기차로 운영한다. 전기차 시승 프로그램 온라인 사전 접수는 21일까지 행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전기차 세미나 프로그램은 9월4~5일 행사 현장 별도 부스에서 진행된다. 전기차 산업 생태계, 초소형 전기차 산업 동향, E-모빌리티 미래 전망, 충전 기술 및 비즈니스 등 E-모빌리티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다양한 고민과 생각을 함께 나눌 수 있다. 전기차 세미나 프로그램 온라인 사전 접수 기간은 18~28일이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모바일 라이브 커머스 ‘그립’과 함께 모바일로 어디서나 참여할 수 있는 디지턱 컨택트 전시회 프로그램을 새롭게 시도한다. 그립 어플을 이용한 비대면 프로그램으로 ▲모바일 버전 친환경 EV 홈쇼핑 EV 라이브 ▲모바일 시승 생중계 및 시승 예약 접수 EV 드라이브 등을 준비한다.

조직위 관계자는 "대한민국 대표 전기차 전시회로서 행사를 준비하고 운영하며 철저한 현장 관리와 위생관리 강화에 만전을 기할 것을 약속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EV 트렌드 코리아 2020은 제1회 푸른 하늘의 날 기념 주간행사로 오는 9월 4~7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안효문 기자 yomun@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