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스타트업 전용 법인카드 선봬

입력 2020.08.10 09:12

법인카드 발급·심사 과정 개선해 문턱 낮춰

신한카드는 핀테크 기업 고위드와 제휴해 스타트업 법인카드 발급 프로세스를 대폭 개선한 ‘신한 고위드 스타트업 T&E 카드’(이하 ‘신한 고위드카드’)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신한카드
그동안 스타트업은 투자 자금을 많이 확보한 상태여도 현재 기업이 낮은 평가를 받고 있거나 재무제표가 좋지 않으면 법인카드 발급받지 못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신한 고위드카드는 스타트업 법인카드 발급 심사 과정에서 실시간 잔액 평가 및 미래현금흐름을 예측하는 데이터 평가 시스템을 도입해 이를 해소 했다. 대표자 연대보증, 질권설정을 할 필요가 없어 스타트업이 더욱 편리하게 법인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신한카드는 모집에서 발급까지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는 법인카드 발급 비대면 시스템도 오픈했다. 업계 최초로 무(無)신청서, 무(無)서류, 전자 인증 방식으로 서류 심사와 발급 절차를 대폭 간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법인카드 신청서, 사업자등록증 검토 등 카드 발급을 위한 서류 검증 단계를 축소해 고객 피로도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연회비 및 전월 실적 조건을 없애는 등 법인카드 사용 조건을 대폭 완화해 법인 고객의 혜택을 더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고위드 제휴 카드를 통해 스타트업이 기존에는 기대할 수 없었던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향후 시스템을 고도화해 스타트업뿐만 아니라 전체 법인고객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고 전했다.

윤미혜 기자 mh.yoon@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