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교에 ‘AI’ 과목 생긴다

입력 2020.08.17 18:13

인공지능 수학·인공지능 기초 선택 과목 추가

이르면 2021년 2학기부터 고등학교에 인공지능(AI) 과목이 신설된다.

조선일보 DB
교육부는 2021학년도 신입생부터 고등학교 보통교과의 진로 선택 과목으로 '인공지능 기초', '인공지능 수학'을 적용하는 내용을 담은 '초·중등학교 교육과정' 일부 개정안을 행정 예고했다고 17일 밝혔다. 공교육 과정에 인공지능 교과목이 도입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재 고등학교 교과목은 보통 1학년생들이 듣는 '공통 과목'과 2∼3학년생들이 진로, 흥미 등을 고려해 선택해 듣는 '일반 선택 과목', 좀 더 심화한 선택 과목인 '진로 선택 과목'으로 나뉜다. 인공지능 관련 과목은 2∼3학년들이 주로 듣는 진로 선택 과목 중 하나로 추가된다.

'인공지능 수학'은 인공지능 속에 담긴 수학적 원리에 초점을 맞춘 과목으로, 개정안은 고등학교 수학 과목 중 진로 선택 과목에 기존 '기본 수학', '실용 수학, '기하', '경제 수학', '수학과제 탐구' 외에 '인공지능 수학'을 추가하는 내용을 담았다.

'인공지능 기초'는 인공지능 자체의 원리를 이해하는 데 중점을 둔 과목으로, '농업 생명 과학', '공학 일반', '창의 경영', '해양 문화와 기술', '가정과학', '지식 재산 일반' 등과 함께 기술·가정 진로 선택 과목으로 새롭게 추가된다.

두 과목 모두 선택 과목이기 때문에 전체 학생이 배우는 것은 아니다. 각 학교는 학생들의 희망 여부를 조사해 과목 개설 여부를 결정한다.

교육부는 이달 31일까지 행정예고에 대한 의견을 받는다. 행정예고 후 다음 달부터 교과서 출판사들이 교과서를 집필하고 교과서 심의 과정까지 보통 1년이 걸린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르면 내년 2학기부터 인공지능 교과목이 도입될 전망이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