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친환경 캠페인으로 절감한 1억원 기부

입력 2020.09.17 14:08 | 수정 2020.09.17 14:10

KB국민은행은 'KB그린 웨이브(Green Wave)' 친환경 캠페인 실시로 절감된 비용 1억원을 기부한다고 17일 밝혔다.

/ 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 지난 6월부터 고객과 함께하는 KB Green Wave 캠페인을 통해 ▲종이사용 줄이기 ▲전기사용 줄이기 ▲일회용품 줄이기 등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진행했다.

KB국민은행 임직원들은 전자보고 및 화상회의를 통한 일하는 방식 혁신으로 전년 대비 25% 복사용지 사용량을 줄였다. 적정 실내온도를 유지하고 불필요한 조명을 꺼두는 등 전기사용을 줄여 이번 기부 재원을 마련했다.

기부금 1억원은 네이버 산하 비영리 재단법인 '해피빈'을 통해 사용된다. 태풍이 지나간 바다의 쓰레기를 치우거나 저소득가정 아이들에게 따뜻한 외투를 전달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해피빈 내 KB Green Wave 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친환경 생활 약속, 댓글 참여 등을 통해 누구나 기부에 동참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환경 보호를 위한 작은 실천들이 쌓여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룰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KB Green Wave 캠페인을 계속 이어가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은 기업 활동 전반에 ESG(Environment, Social, Governance)를 적용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고 동반 성장하는 ‘세상을 바꾸는 금융’을 지속 실천하고 있다.

윤미혜 기자 mh.yoon@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