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는 내친구] '리뷰 · 실구매 전환 6배 ↑ '동영상 리뷰 단점, AI가 채웠다

입력 2020.11.05 06:00

윤태석 인덴트 대표 "영상 리뷰로 뒷광고 없는 커머스 목표"
AI가 리뷰 문턱 낮추고, 고객 원하는 리뷰 선정 … 참여율 6배 늘어

누적 조회 3억회. 인공지능(AI)기반 동영상 리뷰 서비스 ‘브이리뷰’가 지난 9월 출시 1년 반 만에 달성한 수치다. 브이리뷰는 챗봇을 통해 리뷰 문턱을 낮췄고, 잠재 구매자가 원하는 리뷰를 AI가 전달해 리뷰 참여율과 실구매 전환율도 6배 늘었다.

이미 10월 기준 1700개가 넘는 온라인 쇼핑몰이 브이리뷰를 사용하고 있다. 특히, 윙블링(악세사리), 파티붕붕(파티물품) 등 업계 최고로 꼽히는 다수 쇼핑몰이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구매자 편의에 초점이 있는 브이리뷰의 기술은 AI에서 시작한다.

윤태석 인덴트코퍼레이션 대표. /인덴트코퍼레이션
윤태석 인덴트코퍼레이션 대표는 "AI로 동영상 리뷰가 가진 한계를 해결했다. 잠재고객이 동영상에서 원하는 정보를 얻기 위해서는 기다려야 하고, 모바일에서 동영상 리뷰는 글 리뷰에 비해 노출 갯수가 많지 않다"며 "이런 제약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AI가 주요했다"라고 설명했다.

브이리뷰는 단순 동영상 리뷰에서 끝나지 않는다. AI가 개인의 제품 구매와 같은 정보를 기반으로 잠재 고객이 좋아할 만한 리뷰를 선보이는 ‘개인화 큐레이션’을 통해 알짜 정보를 전달한다.

여기에 AI기반 챗봇이 실구매자의 리뷰를 끌어내 ‘구매-리뷰-다른 구매’로 이어지는 순환을 완성한다.

브이리뷰의 챗봇은 물품 배달과 동시에, 카카오톡이나 페이스북 메신저 등을 통해 함께 배달된다. 구매자는 채팅치 듯 챗봇에 편하게 리뷰를 남기면 된다. 사진이나 영상을 보내면, 브이리뷰가 자동으로 간단한 리뷰로 변환한다.

윤 대표는 "챗봇으로 실구매자가 편하게 리뷰도 남길 수 있지만, 구매자 분석도 한다. 예를 들어, 배송 문제로 부정적인 리뷰를 남겼다면, 실제 제품의 문제는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AI챗봇은 아직 부족한 부분이 있다. 자연스럽게 느껴지는 챗봇으로 발전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라고 덧붙였다.

실사용기가 중요한 쥬얼리 등 분야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영상은 사진 등으로 속일 수 없어 제품 신뢰도도 크게 올려 준다. /윙블링 리뷰(위), 하림펫푸드(아래) 갈무리
브이리뷰 효과는 어떨까. 윤 대표는 "본래의 이커머스 리뷰 시스템에서는 반응률이 1%내외다. 실구매자 100명 중 한 명 정도 리뷰를 남긴다는 이야기다"며 "브이리뷰는 6배 높은 6~7%내외다"라고 밝혔다.

실제 구매로 이어지는 ‘전환율’도 뛰어나다. A/B테스트 결과, 브이리뷰서 영상 리뷰를 본 잠재 구매자가 기존처럼 제품 설명만을 읽은 구매자보다 전환율이 약 6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AI로 동영상 리뷰의 단점을 최소화하고, 장점을 끌어 올린 인덴트코퍼레이션의 최종 목표는 ‘올바른 소비자 경험 재생산’이다.

커머스 시장에서 오랜 기간 일한 윤 대표는 "지금까지 빠른 배송, 값 싼 제품, 다양한 제품이 온라인 커머스 3요소였다. 이제는 미디어 커머스 시대다. 많은 업체가 자극적인 콘텐츠로 소비자 접점을 늘리려고 한다"며 "이는 제품의 신뢰도를 헤치는 행위"라고 지적했다.

이어 윤태석 대표는 "온라인에서 커머스는 굉장히 편하다. 하지만 구매를 위해서는 경험이 필요하고, 이는 이커머스의 단점이다. 자연스럽게 신뢰 받는 리뷰가 많은 업체가 사랑받는 리뷰 커머스 시대가 올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송주상 기자 sjs@chosunbiz.com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AI는 내친구] "AI가 세금 돌려줍니다"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포트폴리오 이론, 시장에 맞게 구현" AI가 책임지는 경제적 자유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하이, '치료 동반자'로 거듭나는 디지털 치료제 개발 앞장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1억 데이터 구축 노하우로 현대차·SKT·네이버 선택 받은 '에이모'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투자도 서비스 시대' 금융판 새로 짜는 투자앱 ‘핀트’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AI와 사람 협업으로 업무 자동화 꽃 피울 것"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AI가 AI 학습데이터 만든다' 포브스가 주목한 스타트업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AI로 '네트워크 안정화'와 'UX 최적화' 두마리 토끼 잡는다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인공지능 아나운서가 일자리를 창출한다?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2시간만에 앱 취약점 찾는다’ 국내 AI기업이 신기원 열어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골든타임 지킨다" 빅브라더 아닌 '브라더'로 변한 CCTV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마지막 남은 아날로그 '전화', AI로 디지털화 한다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20년 베테랑이 인공지능 '제대로' 배운 사연 송주상 기자
[AI는 내친구] 하버드 로스쿨 학생이 '짝퉁 잡기'에 나선 까닭은 송주상 기자
[AI는 내 친구] "이제는 AI 감정연기시대… 9가지 감정 표현 느껴보세요" 장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