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AI대상] '한국의 아마존고' 스마트선반에서 상품 꺼내면, 결제까지 자동

입력 2020.11.24 17:02

인터마인즈, 인공지능대상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원장상 수상
스마트선반서 상품만 꺼내면, 인공지능이 결제까지 한 번에

인터마인즈가 인공지능(AI)으로 국내 무인 매장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인터마인즈는 지난 9월 신세계아이앤씨와 손잡고 ‘스마트선반’을 선보였다. 스마트선반은 별도 결제 과정이 필요 없다. 구매를 원하는 고객은 선반을 열고 상품을 꺼내기만 하면 된다. 미국 아마존의 무인 매장 ‘아마존고’의 축소판인 셈이다.

정승 정보통신산업진흥원 경영지원실장(왼쪽)과 김종진 인터마인즈 대표. /IT조선
간편한 제품 구매 과정은 인터마인즈의 AI기술력이 뒷받침한다. AI가 고객의 움직임과 상품을 인식해 결제까지 알아서 한다.

인터마인즈는 스마트선반을 시작으로 스마트 냉장고도 상용화를 앞두고 있다. 다양한 스마트기기 제품군을 쌓고 있는 인터마인즈는 무인점포를 곧 선보인다.

앞서 설명한 기기 도입만으로 기존 매장도 야간에만 무인정포로 변경하는 등 새로운 수익 창출을 기대할 수 있다. 24시간 운영이 힘들었던 빵집이나 일부 편의점에서 활용될 전망이다.

한국에 맞는 합리적인 비용도 강점이다. 인터마인즈는 매장 구축 비용을 아마존고의 10분의 1 수준으로 전망했다. 아마존고는 무인 매장으로 완벽에 가깝다는 평가를 듣지만, 고가의 센서를 다수 사용해 중간 규모의 매장 구축에만 수억원이 들어간다. 유지 비용도 수천만원대로 알려졌다.

인터마인즈는 무인점포를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지능형 사업’에 뛰어든다. 시작은 스마트물류다. 단순 제품 구매를 넘어, AI가 재고 관리 등 물류까지 자동으로 관리한다.

여기에 영상 인식 AI를 제품 검수, 건설 현장 안전 상황 체크에 접목하는 등 시장 다각화도 이어간다.

송주상 기자 sjs@chosunbiz.com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2020 AI대상] K브랜드 지킨다, '짝퉁' 찾아내는 인공지능 '마크비전'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AI도입으로 앱 테스트 신기원 열다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머니브레인, AI아나운서 방송 데뷔...'스픽 나우'로 서비스 경험까지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AI도 어려운 금융 용어, KB-ALBERT가 쉽게 설명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AR가상피팅 선두 블루프린트랩, 안경 이어 쥬얼리·성형 진출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데이터에서 엣지까지' 인공지능 구독 시대 열었다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인공지능이 조기 치매 예방...임상서 효과 입증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두꺼운 설명서는 안녕' 기아자동차·메가존 AI기반 설명서 선봬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새는 돈 막는다" AI로 최적화 클라우드 환경 제공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AI-인간 협업' 밀당영어, 학습자 눈높이 맞춘 온라인 교육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이브이패스, AI예측이 공유의 비효율성 해결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추천부터 로켓배송까지' 쿠팡, 글로벌 AI기업으로 발돋움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AI 어벤저스" 산·학·연 손 잡고 인공지능 전문가 키운다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SKT, AI로 지능형 전화 시대 열었다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LG CNS, 산업 특화 AI 솔루션으로 디지털 전환 선도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패션 잘 아는 AI가 쇼핑의 즐거움을 더했다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모두에게 사랑받는 솔트룩스 ... AI생태계 지원도 박차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네트워크 감시자' AI마비스가 네트워크 안정성 · UX 잡았다 송주상 기자
[2020 AI대상] 유아이패스, 스마트 RPA 구축 주도 송주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