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시영의 겜쓸신잡] 영원회귀 블랙서바이벌 속 ‘불후의 명곡’ 유래는

입력 2020.12.20 06:00

게임을 통해 학습한다는 것이 어색할 수 있지만, 게임 안에는 문학·과학·사회·상식 등 다양한 분야 숨은 지식이 있다. 게임을 잘 뜯어보면 공부할 만한 것이 많다는 이야기다. 오시영의 겜쓸신잡(게임에서 알게된 데없지만 알아두면 기한 느낌이 드는 동사니 지식)은 게임 속 알아두면 쓸데없지만 한편으로는 신기한 잡지식을 소개하고, 게임에 대한 이용자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코너다. [편집자 주]

넵튠의 자회사 님블뉴런이 스팀에서 미리 해보기(얼리 액세스)로 서비스하는 PC 배틀로얄게임 ‘영원회귀 블랙서바이벌’에는 기타를 주무기로 사용하는 ‘하트’라는 캐릭터가 등장한다.

하트 캐릭터의 모습 / 님블뉴런
미국 출신 여성 음악가인 하트는 사랑과 음악이 세상을 바꿀 수 있다는 믿음을 바탕으로 락의 세계에 입문했다. 실제로 게임 내에서 그는 ‘러브 앤 피스’라는 대사를 자주 말한다. 하트는 출세와 음악 중 음악의 길을 선택한 이후 묵묵히 자신의 길을 추구하는 캐릭터다.

이 캐릭터가 활용하는 무기 중 최고 등급인 ‘영웅’ 기타의 이름은 실존하는 명곡이나 명반의 이름을 따서 만들었다. 게임 내 기타 이름으로 만나볼 수 있는 실존 명곡을 한 자리에 모아 소개한다.

Led Zeppelin - Stairway to Heaven(1971)
레드 제플린 유튜브 채널
게임 내에서 시야와 스킬 공격력을 향상해주는 ‘천국의 계단’이라는 아이템은 영국 록밴드 레드 제플린의 명곡 ‘Stairway to Heaven’을 바탕으로 만들었다. 이 곡은 코드 전개나 심오한 가사, 실험적인 요소를 담은 대곡이었다는 점에서 높게 평가받는다.

Stairway to Heaven의 곡 길이는 8분쯤이다. 초반 2분은 어쿠스틱 반주, 중반 4분은 일렉트릭 반주로 조용한 분위기로 진행하다가 연주하다가 후반 2분에는 기타리스트 지미 페이지의 파격적인 솔로와 함께 헤비메탈 파트가 등장한다. 이 곡은 롤링스톤이 선정한 500대 명곡에서 31위를 차지했다. 이 곡이 수록된 ‘레드제플린iv’ 앨범은 세계에서 3700만장 이상이 판매됐다.

레드 제플린은 당대 영국에서 최고의 세션으로 꼽히던 지미 페이지(기타), 존 본햄(드럼), 존 폴 존스(베이스, 키보드), 로버트 플랜트(보컬)이 결성한 밴드다. 미국 음반협회(RIAA)에 따르면 레드제플린은 미국에서 누적 앨범 판매량 1억750만장을 기록해 역대 최다 음반 판매 아티스트 순위에서 비틀즈, 엘비스 프레슬리의 뒤를 이어 3위를 기록했다.

Jimi Hendrix - Purple Haze(1967)
지미 헨드릭스 유튜브 채널
공격력을 향상해주는 아이템 ‘퍼플 헤이즈’는 지미 헨드릭스의 명곡 ‘Purple Haze’를 바탕으로 만든 아이템이다. 이 곡은 롤링스톤 선정 500대 명곡에서 17위를 차지했다.

지미 헨드릭스는 리틀 리처드 등 다양한 아티스트의 세션으로 활동했다. 이후 ‘House of the Rising Sun’ 등으로 유명한 영국 록 밴드 애니멀스의 베이시스트 채스 챈들러가 미국에서 지미 헨드릭스를 발탁해 영국에서 데뷔시켰다. Purple Haze는 데뷔 앨범인 ‘Are You Experienced’의 수록곡이다. 이 앨범은 영국 차트 2위에 오르며 흥행했다.

지미 헨드릭스는 백인이 주류를 이루던 60년대 하드록 계에서 거친 디스토션 사운드와 획기적인 주법, 기타를 이로 연주하거나 기타에 불을 지르는 파격적인 퍼포먼스를 내세워 큰 인기를 끌었다. 그의 주법과 스타일, 명곡들은 대중음악사의 판도를 바꿨다고 평가받는다. 지미 헨드릭스는 왼손잡이었던 탓에 오른손잡이용 기타를 거꾸로 메고 연주하기도 했다.

첫 앨범 발매 이후 지미 헨드릭스는 1970년까지 그의 밴드인 지미헨드릭스 익스피리언스와 앨범을 2장 더, 밴드 없이 혼자 1장 더 발매한다. 특히 3번째 앨범인 ‘Electric Ladyland’는 그의 최고작으로 꼽힌다. 하지만 1970년, 지미 헨드릭스는 고작 27살의 나이로 생을 마감한다. 사인은 약물 투약 이후 토사물로 인한 질식사였다.

Rolling Stones - (I Can’t Get No) Satisfaction(1965)
롤링스톤즈 유튜브 채널
게임 내에서 공격력, 공격 속도, 생명력 흡수 능력을 부여하는 ‘새티스팩션’은 롤링스톤즈의 명곡 ‘Satisfaction’을 바탕으로 만든 아이템이다. 1962년 데뷔한 영국 록밴드 롤링스톤즈는 데뷔 직후 인기를 끌긴 했으나, 자작곡이 아니라 커버곡을 주로 불렀다.

1965년 롤링스톤즈는 ‘Satisfaction’이라는 자작곡으로 승부수를 띄운다. 이 곡은 밴드 기타리스트인 키스 리처즈의 머리에 떠오른 멜로디를 바탕으로 키스 리처즈와 보컬인 믹 재거가 협력해 만든 곡이다. 이 곡은 ‘만족할 수 없다’는 제목처럼 욕구 불만을 다룬 도발적인 가사와 중독성 있는 기타 리프로 큰 인기를 끌었다.

롤링스톤즈는 이 곡 덕에 밴드 첫 빌보드 싱글차트 1위를 달성하게 된다. 미국 케이블 음악채널 VHI는 현직 음악 분야 종사자 700명을 대상으로 ‘20세기 최고의 록 음악’을 조사했는데, Satisfaction이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이 곡은 롤링 스톤 선정 500대 명곡 중 2위에 올랐다. 1위는 밥 딜런의 ‘Like a Rolling Stone’이다.

Nirvana - Smells Like Teen Spirit(1991)
너바나 유튜브 채널
게임에서 기본 공격 피해량을 향상시켜주는 ‘틴 스피릿’은 너바나의 명곡 ‘Smells Like Teen Spirit’을 바탕으로 만든 아이템이다. 너바나(Nirvana)라는 밴드 이름은 불교 용어 ‘열반(涅槃)의 영어식 표현이다.

이 곡을 수록한 ‘Nevermind’ 앨범은 록 음악의 판도를 뒤집었다는 평가를 받으면서 평론가,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밴드는 성공했지만, 정작 밴드의 프론트맨인 커트코베인은 조울증, 약물 중독에 시달리면서 힘든 시간을 보냈고, 결국 1994년, 27살의 나이로 스스로 생을 마감하게 된다.

‘Smells Like Teen Spirit’은 강렬한 코드 진행을 담은 곡이다. 의미는 없지만 공격적이면서 라임을 맞춘 가사를 담은 점도 독특하다. 이 곡은 롤링 스톤 선정 500대 명곡 9위에 올랐다.

Eric Clapton - Wonderful Tonight(1977)
에릭클랩튼 유튜브 채널
이 곡에는 재미난(?) 일화가 담겼다. 에릭 클랩튼은 친구이자 비틀즈의 멤버인 조지 해리슨의 부인 ‘패티 보이드’에게 꾸준히 구애하다가 결국 결혼했는데, 파티 시간에 외출복을 결정하지 못하는 아내를 보고 즉석에서 이 곡을 만들었다. 한편, 에릭 클랩튼은 패티 보이드에게 구애하기 위해 불후의 명곡으로 꼽히는 ‘Layla’를 작곡하기도 했다.

게임 내에서 원더풀 투나잇은 공격속도와 공격력을 향상시켜주는 무기다.

Pink Floyd - The Wall(1979)
The Wall 앨범의 수록곡인 ‘Comfortably Numb’ / 핑크플로이드 유튜브 채널
핑크 플로이드의 The Wall은 곡이 아니라 ‘음반’이다. 세계 대전으로 아버지를 잃은 가수 Pink가 내면에 ‘벽’을 세우면서 인간성을 잃어가다가 끝내 재판을 받는 이야기를 담았다.

각 곡은 개별적으로도 완성도를 갖췄으나 앨범의 전체 내용이 하나의 이야기를 구성하는 방식으로 작곡됐다. 앨범의 처음과 끝이 이어지는 점도 특이하다. 1982년에는 앨런 파커 감독이 이 앨범을 바탕으로 동명의 영화를 만들기도 했다.

이 앨범은 롤링스톤 선정 500대 명반 87위를 기록했고, 세계 누적 판매량 3130만장을 기록했다. 가장 많이 사랑받았던 곡 ‘Comfortably Numb’는 롤링스톤 선정 500대 명곡 321위에 올랐다.

게임 내에서 더 월은 원더풀 투나잇과 마찬가지로 공격속도와 공격력을 향상시켜주는 무기로 등장한다.

오시영 기자 highssam@chosunbiz.com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오시영의 겜쓸신잡] ‘깨알 재미’ 주는 게임 속 ‘이스터에그’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게임 속 '소 괴물'의 모티프가 된 미노타우로스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게임 속에서 '코로나19' 같은 전염병이 퍼진다면?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사이버펑크 2077 '광과민성 발작' 조심하세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잊어선 안될 역사, '일본군 위안부 문제' 바로알기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SNK 산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카카오게임즈 '오딘'의 세계, 북유럽 신화와 비교하면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LoL '색약 모드'를 마련한 이유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한복은 명나라 의복 개량한 것' 황당 주장 팩트체크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데뷔곡 조회수 3억8000만, 가상 걸그룹 'K/DA' 아시나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이것도 '너프'해 보시지! 근데 너프가 뭐지?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소닉은 왜 고슴도치일까?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풋볼매니저' 게이머, 진짜 축구감독 되다?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GTA5 주인공, FBI의 '공공의 적 1호'였다?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사진 한 장’보다 게임 용량이 작다고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바람의나라 연 '환두대도'는 실존 무기?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스타크래프트 '유령'같은 초능력 요원 실제 있었다?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배그처럼 ‘프라이팬’으로 총알 막을수 있을까?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맵 크기가 한국·지구·우주만한 게임이 있다?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조선시대 게임 주인공이 외계인과 조우한 까닭은? 오시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