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백신 26일 인천공항 도착, 27일 접종 시작

입력 2021.02.21 15:38

정세균 국무총리가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11만7000회분이 26일 12시10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도착한다고 21일 밝혔다. 화이자 백신 접종은 27일부터 시작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정세균 국무총리 / 조선DB
정 총리는 21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모두발언에서 "26일 코백스 퍼실리티로부터 화이자 백신 11만 7000회분이 우리나라에 도착한다"며 "이 백신은 곧장 27일부터 코로나19 환자 치료 의료인들에 접종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26일에는 국내에서 생산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으로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에서 첫 접종이 시행된다"며 "첫 접종 대상자 중 94%가 접종을 동의했기 때문에 초기 참여도가 높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김동진 기자 communication@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