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여의도에 최대 규모 베스트샵 연다

입력 2021.02.24 12:01

LG전자는 서울 여의도에 들어서는 '더현대 서울'에 국내 백화점 내 최대 규모 베스트샵 매장을 연다고 24일 밝혔다.

더현대 서울은 현대백화점이 26일 개점하는 서울 지역 최대 규모 백화점이다.

LG전자 모델들이 다양한 색상과 재질을 고를 수 있는 공간 인테리어 가전 LG 오브제컬렉션을 소개하고 있다. / LG전자
LG전자 베스트샵 더현대 서울점은 5층에 입점한다. 680㎡ 규모다. 국내 백화점에 들어간 LG전자 베스트샵 매장 중에서 가장 크다.

매장 입구에서는 세계 최초 롤러블 TV인 'LG 시그니처 올레드 R'과 로봇 브루잉 마스터 자격증을 획득한 'LG 클로이 바리스타봇'을 만날 수 있다.

매장의 절반은 공간 인테리어 가전 'LG 오브제컬렉션, 초프리미엄 'LG 시그니처',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등으로 조성한 전용 공간이 자리한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