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시영의 겜쓸신잡] 디아블로2 '메피스토'의 유래는 괴테 '파우스트'

입력 2021.02.28 06:00

게임을 통해 학습한다는 것이 어색할 수 있다. 하지만 게임에는 문학·과학·사회·상식 등 다양한 분야의 숨은 지식이 있다. 잘 뜯어보면 공부할 만한 것이 많다는 이야기다. 오시영의 겜쓸신잡(게임에서 알게된 쓸데없지만 알아두면 신기한 느낌이 드는 잡동사니 지식)은 게임 속 알아두면 쓸데없지만 한편으로는 신기한 잡지식을 소개하고, 게임에 대한 이용자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코너다. [편집자 주]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진행한 온라인 행사 블리즈컨라인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세계 게이머의 눈길을 끈 작품은 디아블로2 레저렉션이다. 이 게임은 2000년에 출시한 블리자드의 대표작 디아블로2의 리마스터다. 그래픽과 사운드, 일부 시스템을 현대에 맞게 바꿨다. 게임 스토리 등은 20년 전과 동일하다.

디아블로2에는 증오의 군주 메피스토가 등장한다. 디아블로 세계관에는 지옥의 일곱 악마 중 가장 강한 악마 삼형제가 있다. 그 중 장남이 메피스토다. 3막(액트3) 증오의 사원 보스다. 매우 교활하고 지능적인 성격으로, 차남인 바알과 삼남 디아블로는 메피스토의 말을 잘 따른다.

대악마 메피스토는 게임 내에서 큰 비중을 차지한다. 그가 뿜는 악의 기운은 너무나 강력하다. 영혼이 영혼석에 갇힌 후에도 그 기운 만으로도 영혼석을 감시하던 자카룸(게임 내 가상 종교)의 사제를 타락시킨다. 결국 메피스토의 영혼석을 보관하던 ‘빛의 사원’은 악의 소굴 ‘증오의 사원’으로 타락하고 만다.

디아블로 시리즈에 등장하는 대악마 메피스토 / 블리자드
메피스토는 요한 볼프강 폰 괴테의 소설 파우스트 속 악마 메피스토펠레스를 모티프로 만들어졌다. 파우스트는 괴테가 장장 60여년에 걸쳐 집필한 희곡이다. 23세에 집필하기 시작해 삶을 마감하기 불과 2개월 전에야 완성했다.

악마 메피스토펠레스는 작품 전체에 걸쳐 등장하는 악역이다. 주인공인 파우스트보다 먼저 등장한다. 그는 학문적 진리를 탐구하다가 회의감에 빠져버린 늙은 학자 파우스트를 유혹할 수 있을지 하느님과 내기한다.

메피스토펠레스는 검은 개의 형상을 하고 파우스트에게 다가가 거래를 제안한다. 그는 파우스트의 종으로써 주인이 원하는 모든 것을 들어주는 대신, 파우스트가 어느 순간 편안하게 누워 허송세월을 보내고 싶다고 생각해(현실에 안주해 미래를 포기) ‘멈추어라! 너는 참으로 아름답구나!(Verweile doch! Du bist so schön!)’라고 말하면 그의 영혼이 악마에게 넘어가는 것이다.

파우스트는 이를 수락한다. 이후 메피스토펠레스는 순진한 처녀 그레이트헨을 만나도록 하거나 역사, 신화 속 다양한 순간으로 파우스트를 이끌면서 그를 타락시키고자 꾸준히 노력한다. 하지만 파우스트는 악의 구렁텅이에 빠지는 대신, 끊임 없이 방황하면서도 열심히 노력하고 추구하는 것을 멈추지 않은 덕에 마지막 순간 신으로부터 구원받는다.

괴테는 악마 메피스토펠레스의 유혹에도 끝내 구원 받는 파우스트의 모습을 통해 인간은 방황하더라도 노력을 통해 긍정적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한다. 이러한 주제 의식은 작품 내 하느님의 대사인 ‘인간은 노력하는 한 방황한다’라는 말에 잘 드러나 있다.

오시영 기자 highssam@chosunbiz.com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오시영의 겜쓸신잡] 타이쿤 게임 출시한 잠실의 랜드마크 '롯데월드'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바람의나라 연, 달맞이하면 바람개비 주는 이유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게임개발사가 IP에 목매는 이유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골프게임 전성시대, 골프 용어 총정리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게임스탑 사태 원인된 '공매도'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메이플 이용자 한데 뭉쳐준 '헌혈'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데스티니차일드 '바토리'의 원형은 피로 목욕하는 악녀(?)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깨알 재미’ 주는 게임 속 ‘이스터에그’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게임 속 '소 괴물'의 모티프가 된 미노타우로스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게임 속에서 '코로나19' 같은 전염병이 퍼진다면?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영원회귀 블랙서바이벌 속 ‘불후의 명곡’ 유래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사이버펑크 2077 '광과민성 발작' 조심하세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잊어선 안될 역사, '일본군 위안부 문제' 바로알기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SNK 산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카카오게임즈 '오딘'의 세계, 북유럽 신화와 비교하면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LoL '색약 모드'를 마련한 이유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한복은 명나라 의복 개량한 것' 황당 주장 팩트체크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데뷔곡 조회수 3억8000만, 가상 걸그룹 'K/DA' 아시나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이것도 '너프'해 보시지! 근데 너프가 뭐지?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소닉은 왜 고슴도치일까?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풋볼매니저' 게이머, 진짜 축구감독 되다?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GTA5 주인공, FBI의 '공공의 적 1호'였다?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사진 한 장’보다 게임 용량이 작다고요?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바람의나라 연 '환두대도'는 실존 무기?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스타크래프트 '유령'같은 초능력 요원 실제 있었다?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배그처럼 ‘프라이팬’으로 총알 막을수 있을까?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맵 크기가 한국·지구·우주만한 게임이 있다? 오시영 기자
[오시영의 겜쓸신잡] 조선시대 게임 주인공이 외계인과 조우한 까닭은? 오시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