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대리점서 가전 구독서비스 제공

입력 2021.03.31 11:27

SK텔레콤이 유통망에서 구독 기반의 가전 렌털 서비스를 지원한다. 향후 이같은 구독 서비스를 식음료(F&B), 여행, 모빌리티, 배달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고객이 SK텔레콤 매장에서 SK매직 렌털 제품 관련 구독 상담을 받는 모습 / SK텔레콤
SK텔레콤은 SK매직과 업무 위탁 계약을 맺고 31일부터 자사 대리점에서 정수기와 공기청정기 등 88개 SK매직 렌털 상품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1차로 1700여개 오프라인 매장에서 기본적인 렌털 상품을 체험할 수 있는 SK매직 렌털 가입·구독 서비스를 선보인다. 향후 이를 3500여개 SK텔레콤 전 매장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주요 지역별 거점에는 체험 전문 매장을 구축할 계획이며, 고객센터를 통한 제품 상담이나 가입 신청도 가능하다.

이번 홈 케어 구독 서비스는 두번째 구독 상품이다. 앞서 SK텔레콤은 2월 웅진씽크빅과의 업무 협약으로 웅진스마트올을 선보인 바 있다. 교육 구독 영역에서 나아가 렌털 영역에도 진출한 사례다. 유통망 역시 기존 수익원인 휴대폰, 유선, 보안 등 통신 연계 서비스 외에 새로운 판매 수익원을 찾을 수 있게 됐다.

SK텔레콤은 제휴사 구독 상품을 편리하게 가입, 관리하는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다. 렌털 고객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서다. 상품 측면에서도 인공지능(AI) 서비스를 결합한 SK매직 상품 개발로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AI 스피커를 결합해 날씨 안내, 음악 재생 등을 지원하는 정수기가 그 예다.

SK텔레콤은 향후 다양한 구독 제휴 파트너 발굴로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과 혜택을 제공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윤재웅 SK텔레콤 구독마케팅담당은 "이번 생활형 가전 렌털 구독 서비스 런칭 이후에도 식음료(F&B), 여행, 모빌리티, 배달 등 생활 전반에서 상품 출시를 검토하고 있다"며 "앞으로 SK텔레콤 대리점에서 통신 서비스뿐 아니라 생활과 밀접한 다양한 서비스 체험과 구독을 상담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김평화 기자 peaceit@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