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현장경영 재개

입력 2021.04.09 15:06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현장경영을 재개한다.

우리금융그룹은 손 회장이 4월 한 달간 계열사를 중심으로 임직원 간담회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신규 편입 자회사인 우리금융캐피탈과 우리금융저축은행 등도 직접 방문했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서울시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 우리금융그룹
손 회장은 9일 우리금융저축은행에 방문해 영업점 창구에서 예금 상품에 가입하면서 현장 의견도 들었다. 이 자리에서 손 회장은 "최근 새로 시행된 금융소비자보호법 준수를 위해 기존의 금융 상품 판매관행을 완전히 바꿔야 한다"며 "모든 자회사가 금소법의 원활한 시행과 조기 정착을 위해 적극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신규 편입 자회사 임직원과는 자회사 발전 방향을 논의했다.

우리금융그룹은 코로나 상황이 개선되는 대로 손 회장이 자회사 실무급 직원들과 직접 소통하는 자리도 마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분기부터는 기존 자회사에 대한 지원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김동진 기자 communication@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