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에너지솔루션, ESG 위원회 신설

입력 2021.06.15 10:32

LG에너지솔루션은 이사회 내에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위원회를 신설한다고 15일 밝혔다.

ESG 위원회는 ESG 경영과 관련한 최고 심의 기구다. ESG 분야 기본 정책과 전략을 수립하고 중장기 목표 등을 심의하는 역할을 한다.

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신미남, 여미숙, 안덕근, 한승수 LG에너지솔루션 사외이사 / 삼성전자
위원회는 신미남, 여미숙, 안덕근, 한승수 사외이사와 사내이사인 김종현 사장 등 5인으로 구성됐다. 위원장은 신미남 사외이사가 맡는다.

ESG 위원회는 ESG 경영 활동에 대한 계획·성과 등을 분석하고, ESG와 관련해 중대한 리스크 발생하면 대응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반기 1회 개최를 원칙으로 하되, 필요시 수시로 개최한다.

LG에너지솔루션은 내부거래위원회, 감사위원회,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를 설치하기로 이날 이사회에서 결의했다.

내부거래 투명성·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내부거래를 심의할 내부거래위원회는 여미숙, 안덕근, 한승수 사외이사와 사내이사인 이창실 전무 등 총 4인으로 구성한다. 위원장에는 여미숙 사외이사가 선임됐다.

감사위원회는 전원 사외이사(한승수, 신미남, 여미숙, 안덕근 이사)로 구성하고 한승수 이사가 위원장을 맡는다.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는 안덕근, 신미남 사외이사와 기타비상무이사인 신학철 LG화학 부회장으로 구성되며, 위원장은 안덕근 사외이사다.

LG에너지솔루션은 최근 임시 주주총회를 통해 신미남, 여미숙, 안덕근 사외이사를 신규 선임한 바 있다. 사외이사 4명 중 2명을 여성으로 선임하며 이사회 다양성을 강화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