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선스크린 ‘LG 스탠바이미’ 300대 사전예약 완판

입력 2021.07.23 11:28

LG전자는 무선 스크린 'LG 스탠바이미(StanbyME)' 예약 판매분 300대가 완판됐다고 23일 밝혔다.

LG 스탠바이미는 21일 온라인 브랜드샵에서 생방송으로 진행한 예약 판매에서 200대가 1시간 만에 팔렸고, 같은 날 쿠팡에서 진행된 예약 판매에서도 100대가 완판됐다.

LG 스탠바이미가 집 안 공간에 배치된 모습 / LG전자
LG전자는 이 제품의 콘셉트가 자신만의 공간에서 자유롭게 시간을 보내고자 하는 소비자의 수요와 맞아떨어져 관심을 끌어낸 것으로 분석했다.

LG 스탠바이미는 무빙 휠을 탑재해 실내에서 원하는 곳에 옮겨가며 사용할 수 있다. 전원 연결없이 최장 3시간 동안 사용 가능하다.

27인치(대각선 길이 약 68㎝) 화면은 좌우 앞뒤, 위아래, 시계·반시계 방향으로 조정할 수 있다.

2021년형 LG TV와 동일한 운영체제인 웹OS 6.0을 탑재했다. 인터넷에 연결하면 무료 채널 제공 서비스인 LG채널을 포함해 다양한 콘텐츠를 사용할 수 있다. 리모컨뿐 아니라 손가락으로 화면을 터치해 조작할 수도 있다.

LG전자는 7월 말에 무신사, 29CM, 오늘의집 등 MZ세대의 선호도가 높은 온라인 채널에서 2차 예약판매를 진행할 예정이다. 정식 출시는 8월이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