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레티나 해상도 'VR 헤드셋' 내놓나

입력 2021.10.14 14:23

페이스북이 레티나 해상도의 VR 헤드셋 프로토타입을 공개했다고 더버지 등 외신이 13일(현지시각) 전했다.

외신은 페이스북 CEO인 마크 주커버그와 CTO가 될 앤드류 보스워스가 페이스북에 VR 헤드셋을 착용한 사진을 게재하고 가상현실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음을 암시했다고 전했다. 이들이 착용한 헤드셋은 오큘러스 헤드셋과 유사해 보이지만, 레티나 해상도를 구현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커버그가 차세대 가상현실, 증강현실, 인공지능 기술을 시연했다. / 마크 주커버그 페이스북 갈무리
주커버그는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페이스북 리얼리티 랩스 연구팀과 함께 차세대 가상현실, 증강현실, 인공지능 기술을 시연했다"며 "이것은 초기 레티나 레졸루션 프로토타입이다. 미래는 굉장할 것이다"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페이스북이 최근 스마트안경 ‘레이벤 스토리’를 공개한 것과 달리 이번에 공개된 VR 헤드셋에 대한 더이상의 세부 정보는 없는 것으로 보아 제품발표가 목적이 아닌 것으로 짐작된다. 두 사람이 착용한 헤드셋이 실제 판매된다는 보장은 없지만, 페이스북의 가상현실 연구실에서 흥미로운 연구가 진행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외신은 이번 게시물이 헤드셋 판매가 아닌 메타버스 개념을 강조하고 싶은 것으로 분석했다. 페이스북은 메타버스가 차세대 인터넷 버전이 될 수 있는 가상의 세계라고 말해왔다.

하순명 기자 kidsfocal@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