넵튠 ‘2021 여가친화기업’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수상

입력 2021.12.06 17:37

넵튠은 서울 종로구 혜화동 JCC아트센터에서 열린 ‘2021 여가친화기업’ 인증 시상식에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왼쪽부터)신효진 지역문화진흥원 문화사업부 부장, 이재현 넵튠 인사총괄. / 넵튠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여가친화기업·기관' 인증은 국민여가활성화기본법 제16조에 따라 근로자가 일과 여가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하도록 모범적인 ‘여가 친화 경영’을 한 기업과 기관을 인증하는 제도다.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근로환경을 개선하고, 더 나은 복리후생을 제공하는 등 여가 친화 경영을 위해 노력한 기업 110곳이 공식 인증 받았다. 넵튠은 에듀윌, 남경엔지니어링, 헬켄코리아와 함께 장관상 표창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넵튠은 게임 업계의 강도높은 근무 분위기 속에서도 주35시간 근무 캠페인, 1시간 단위 시차 휴가제 등을 도입했다. 근무시간을 유연하게 활용할 수 있는 실험적인 제도를 과감히 도입해 ‘일과 쉼’의 균형을 임직원 스스로 선택할 수 있도록 노력한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그 외에도 임직원 참여형 봉사단, 온라인 기부 활동 ‘저콩함 데이(Day)’를 운영해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사회에 기여하도록 지원했다.

이재현 넵튠 인사총괄은 "쉴 때는 쉬고, 일할 때는 일하는 ‘자율과 책임’ 문화를 만들어 나가고 싶다"며 "앞으로도 조직 구성원의 행복을 다양한 시도를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소영 기자 sozero@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