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2] OLED 없었던 비밀의 문…삼성 퍼스트룩 주인공은 '더 프리스타일'

입력 2022.01.05 15:30 | 수정 2022.01.06 15:53

삼성전자가 준비한 ‘비밀의 문’에는 예상대로 OLED(QD디스플레이)가 없었다. 하지만 삼성전자가 ‘CES 2022’에서 유독 강조한 맞춤형 스크린은 있었다. TV판 언팩인 ‘더 퍼스트룩(이하 퍼스트룩)’의 주인공은 QD디스플레이도, 마이크로 LED도 아닌 ‘더 프리스타일(The Freestyle)’이었다.

삼성전자는 세계 최대 전자 전시회 ‘CES 2022’ 개막을 하루 앞둔 4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시저스 팰리스에서 열린 퍼스트룩에서 공간에 구애받지 않고 어디서든 화면을
띄울 수 있는 휴대용 프로젝터 더 프리스타일을 공개했다.

더 프리스타일을 시연한 모습 / 이광영 기자
더 프리스타일은 한 손으로 들거나 가방 등에 넣을 수 있어 ‘나만의 스크린’을 만들 수 있는 포터블 스크린 제품이다. 무게는 830g으로 가볍고 원통형이다. 180도로 자유자재로 회전이 가능해 어디서나 원하는 각도로 비춰 최대 100인치 크기로 사용할 수 있다.

더 프리스타일은 휴대폰과 미러링으로 연결하는 ‘탭뷰’ 기능을 갖췄다. 넷플릭스, 디즈니+ 등 국내외 다양한 OTT를 포함한 스마트 TV 서비스를 삼성 TV와 동일하게 지원한다. 삼성전자는 더 프리스타일이 MZ세대를 중심으로 새로운 시장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실제 퍼스트룩에서 마이크로 LED TV 3종과 게이밍 허브 플랫폼, 대체불가토큰(NFT) 서비스가 동시에 소개됐지만 가장 관심을 끈 것은 한 가운데 공간에 배치된 더 프리스타일이었다.

더 프리스타일 제품 각도를 상하로 조정하며 직접 사용해보니 빠르게 움직일 경우 화면 왜곡이 발생하기도 했다. 하지만 1초 남짓한 시간 내 자동으로 화면을 조정해주는 기능이 작동했다. 바로 오토 키스톤과 오토 포커스, 오토 레벨링 기능이다. 이 기능은 화면의 수평과 초점, 상하좌우 화면 비율을 빠르고 정확하게 자동으로 맞춰 선명한 화질을 구현해 준다. 한 손에 들어오는 미니멀 디자인을 만들기 위해 마치 AI 스피커처럼 360도로 소리를 전달하는 점도 인상깊었다.

퍼스트룩에서 만난 삼성전자 한 관계자는 "TV를 단순히 집안에서 보는 기능만으로 한정하지 않고, 내가 원하는 공간에서 언제든 볼 수 있는 맞춤형 ‘액세서리’로 진화시킨 것이다"라며 "이를 강조하기 위해 퍼스트룩 전시의 중심부에 놓은 것이 더 프리스타일이다"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더 프리스타일을 5일부터 7일까지 열리는 CES 2022에 전시하고, 4일 북미 예약 판매를 시작으로 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삼성전자 더 퍼스트룩에 전시된 마이크로 LED 3종 / 이광영 기자
삼성전자는 퍼스트룩에서 ‘마이크로 LED’ 110인치에 이어 101인치와 89인치 2개 모델도 최초 공개했다. 마이크로 LED 존에서는 총 네 가지 TV를 공개했는데, 가장 왼쪽에 있던 TV는 4K 네오 QLED 85인치 제품으로 화질 비교를 위해 삼성전자가 준비한 함정카드였다.

지난해 출시된 110인치 모델은 1억7000만원에 출시됐다. 올해 출고가도 동일하며, 101인치와 89인치 모델 역시 1억대 가격에 판매될 예정이다. 주문 생산만 받는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마이크로 LED TV는 지난해 반도체 부품 부족과 공장이 있는 베트남 현지 코로나 확산 여파로 생산에 차질을 빚었다"면서 "올해는 주문 즉시 언제든 양산할 수 있는 라인을 갖췄다"고 말했다.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키워드

관련기사를 더 보시려면,

[CES 2022] 퀄컴 만난 박정호, 반도체·5G 협력 의지 다져 김평화 기자
[CES 2022] 현대차 찾은 우태희 대한상의 부회장 “퍼스널 모빌리티 흥미롭다"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포토] 나 어때요? 미래차 경쟁 장 라스베이거스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최종 미션 기념품 ‘핫도그’를 향한 SK의 친환경 여정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SK이노, 솔리드파워와 '930㎞ 주행' 전고체 배터리 만든다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현대차, 유니티와 메타버스 가상 공장 구현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LG전자 부스에서 모두가 폰만 쳐다본 이유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레노버, 하이브리드 라이프스타일 위한 PC솔루션 발표 최용석 기자
[CES 2022] HP, 하이브리드 업무·협업 특화 PC 대거 공개 최용석 기자
[CES 2022] 장동현 SK 부회장 “신규 투자, 4대 핵심사업 위주로”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실버라도 EV 공개한 GM, 포드 F-150 라이트닝에 맞불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스텔란티스 전기 컨셉카 공개·소니는 전기차 진출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전시장 방문한 박정호 "대한민국 ICT 경쟁력 키우자" 김평화 기자
[CES 2022] ‘미래먹거리 뭐 있나’…개막일부터 각사 CEO 부스 탐색전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수소부터 로봇까지…두산, 미래기술 선봬 조성우 기자
[CES 2022] 소니, VR 기반 헤드셋 ‘플레이스테이션 VR2’ 발표 임국정 기자
[CES 2022] 한종희 부회장 “대형 M&A, 조만간 좋은 소식 나올 것”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노태문 만난 유영상, 삼성·SKT 융합 서비스 개발 의지 밝혀 김평화 기자
[CES 2022] 한종희 부회장, LGD와 OLED 동맹 가능성 열었다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정기선 “현대重, 세계1위 쉽빌더서 퓨쳐빌더로" 조성우 기자
[CES 2022] 전시장 빈공간 ‘뻥뻥', 주요 車기업 불참 실감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이재승 삼성전자 사장 “작년 국내 가전 매출 80%, 비스포크로 달성”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포토] CES에 가도 스타벅스는 못 참지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2년만에 돌아온 오프라인 CES 2022 개막…2200개 기업 열전 대장정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엔비디아, 게이머·크리에이터 위한 RTX 신제품 공개 최용석 기자
[CES 2022] 인텔 12세대 노트북·데스크톱 CPU 신제품 발표 최용석 기자
[CES 2022] 배우러 왔다는 정의선 현대차 회장, 열린 자세로 글로벌 협력 추진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코웨이 스마트케어 에어매트리스 첫 선 이진 기자
[CES 2022] 이틀간 리허설만 10번…한종희 부회장 CES 성공 데뷔 뒷 이야기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AMD, 차세대 CPU·CPU로 ‘PC혁신’ 이어간다 최용석 기자
[CES 2022] 완성차 SW솔루션 공략 퀄컴, 자신감 원천은 개방성·확장성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삼성전자, 나만의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 선봬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한종희 부회장 “맞춤형 기술 혁신으로 지속가능 미래 만들자”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현대차, 미래 로보틱스 비전 공개…가상-현실 경계 허문다 조성우 기자
[CES 2022] 현대차, 4족보행·인간형 로봇 전시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퀄컴, MS와 손잡고 차세대 AR칩 개발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외계인 소행?…삼성D, 두번 접는 폴더블·미끄러지는 OLED 선봬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삼성D ‘공개’한 QD디스플레이, 삼성전자는 ‘비공개’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삼성D, 차원 다른 밝기 ‘QD디스플레이’ 최초 공개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호텔 이상의 경험”…억소리 나는 갤S21FE 공개 ‘얼리전트 스타디움’ 대관료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갤럭시S21FE, 팬심 담아 성능 ‘업’·가격 ‘그대로’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LG전자, 올레드 TV에 NFT 플랫폼 탑재한다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만도 브레이크 시스템 CES혁신상 받아 조성우 기자
[CES 2022] 삼성전자, 강화된 스마트홈·갤럭시 S21 FE 5G 선봬 라스베이거스=이민우 기자
[CES 2022] LG, 최고 화질 TV '올레드 에보' 42~97인치로 확장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라스베이거스 불참 웨이모의 로보택시, 샌프란시스코서 조우 샌프란시스코=이민우 기자
[CES 2022] 240㎐ 응답률에 고품질 셀피…삼성, 갓성비폰 '갤럭시 S21 FE' 공개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손님이 돌아왔다'…오미크론 긴장 속 들뜬 라스베이거스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SKT AI 반도체, 글로벌 시장 노크 이진 기자
[CES 2022] 삼성, NFT 탑재 마이크로LED·QLED로 '맞춤 스크린' 시대 활짝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
[CES 2022] SK이노, 연간 탄소 1100만톤 줄이는 핵심기술 공개 이민우 기자
[CES 2022] LG전자, 증강현실·메타버스 통해 혁신제품 소개 이민우 기자
[CES 2022] 삼성전자, CES 2022서 모니터 신제품 3종 선봬 이광영 기자
[CES 2022] “악수 거절하려면 빨간 스티커 붙이세요” 라스베이거스=이광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