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 AI 추론 전용칩 탑재한 메인프레임 선봬

입력 2022.04.07 10:59

IBM은 온칩 인공지능(AI) 가속기를 탑재한 차세대 시스템 IBM z16(이하 z16)을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IBM은 z16이 신용카드, 의료 및 금융 거래와 같은 미션 크리티컬 워크로드의 실시간 거래를 대규모로 분석할 수 있도록 설계됐으며 IBM의 보안 기술을 기반으로 근미래에 존재하는 현재 암호화 기술에 대한 위협으로부터 보호한다고 설명했다.

IBM z16 / IBM
IBM은 z16과 텔럼 프로세서의 통합으로 AI 추론을 도입했다. 1밀리초의 지연 시간으로 하루에 3000억 개의 추론 요청을 처리할 수 있다. 소비자 측면에서는 신용카드의 사기 거래를 처리하는 데 필요한 시간과 에너지를 줄일 수 있게 됐고, 가맹점과 카드 발급 회사의 경우 잘못된 지불 거절 건과 관련된 소비자 불편을 피할 수 있어 수익 손실이 줄어든다.

IBM z16 고객은 보안 부팅(악의적 행위자가 시스템 시작 시 부팅 프로세스에 멀웨어를 주입할 수 없도록 하는 조치)을 통해 사이버 복원력을 강화하면서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제어할 수 있다. 또한 CEX8S(Crypto Express 8S) 하드웨어 보안 모듈은 고객에게 정보 기밀성, 무결성, 부인 방지가 필요한 사용 사례를 처리하는 데 도움이 되는 기존 및 양자 내성 암호화 기술을 제공한다.

릭 루이스 IBM 시스템즈 수석 부사장은 "이제 고객은 IBM z16의 혁신 기술을 통해 미션 크리티컬 데이터가 존재하는 곳에서 바로 추론을 적용해 의사 결정 속도를 높일 수 있다"며 "이를 통해 각 산업 분야의 판도를 바꿀 엄청난 기회가 열리는 만큼 더 나은 고객 경험과 더 강력한 비즈니스 결과를 제공할 수 있는 입지를 확보하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