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 L7·시티호텔서 무인매장 운영

입력 2022.05.03 14:13

롯데호텔은 3일 L7호텔과 롯데시티호텔 내 무인(無人)매장 운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3월 L7명동에서 처음 선보인 무인매장 ‘맥시 바(Maxi Bar)’는 현재 국내 모든 L7호텔(명동, 강남, 홍대)에서 운영 중이다. 롯데시티호텔 구로에서 ‘시티 익스프레스(City Express)’라는 이름으로 동일한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전국적으로 점차 확대 중이다.

무인 매장 맥시바. / 롯데호텔
롯데호텔 무인매장은 푸드리테일 테크 스타트업 워커스하이와의 협업으로 조성됐다. 일반 소매 상품을 판매하는 단순 키오스크 역할에서 벗어나 호텔에 특화된 상품과 MZ세대에게 호응을 받는 상품 등을 큐레이션한다.

무인 매장은 24시간 영업이 지속되는 호텔업의 특성을 고려해 인간과 로봇이 협업해 일하는 형태다. 객실에서 온라인 QR 코드로 무인 매장 상품을 주문하면 호텔 직원이 주문을 확인하고 딜리버리 로봇이 객실로 직접 가져다주는 방식이다.

롯데호텔 관계자는 "L7과 롯데시티호텔의 무인매장 도입은 주요 타깃층인 MZ세대의 비대면 선호 경향에 주목한 결과다"며 "각 호텔의 특성에 맞는 개성 있는 상품과 친환경 상품의 큐레이션을 지속적으로 준비해 호텔 경험의 재미 요소를 더할 것이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