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2022년 1Q 영업익 36.7%↑, 거리두기 완화에 패션·스포츠 판매호조

입력 2022.05.10 17:10

현대백화점은 10일 금융감독원 공시를 통해 올해 1분기 잠정 실적을 공개했다. 1분기 매출은 9343억8600만원, 영업이익은 888억7200만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36.8%, 영업이익은 36.7% 증가했다.

백화점 부문 1분기 매출은 5433억원, 영업이익은 1027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매출은 9.2%, 영업익은 35.2% 늘었다.

현대백화점은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패션과 스포츠 상품군 실적 개선으로 영업익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면세점 부문 1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7% 증가한 4243억원을 기록했지만, 140억원 영업손실을 내면서 전년 동기 대비 적자폭이 확대됐다. 중국 주요 도시 봉쇄 정책 등 영향으로 이익률이 하락했다는 설명이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