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 SGI서울보증과 택시 드라이버 상생지원 협약

입력 2022.05.19 09:29

모빌리티 플랫폼 타다는 19일 SGI서울보증과 타다 택시 드라이버들을 위한 상생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조영록 SGI 서울보증보험 마케팅상품본부장(왼쪽)과 노현철 타다 사업본부 총괄 사업본부장 / 타다
이번 협약을 통해 타다와 SGI서울보증은 유기적인 협력 관계를 구축하며, 택시 드라이버들을 위한 상생 지원 프로그램 발굴과 포괄적인 업무 지원에 나선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타다 드라이버들을 위한 금융지원 프로그램 마련과 보증업무 적극 지원 등이다.

현철 타다 사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은 SGI서울보증과 뜻을 모아 모빌리티 스타트업으로서 성장을 도모하고, 이에 기반이 되는 타다 드라이버들과의 상생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타다는 타다 드라이버가 더 좋은 환경에서 운행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민우 기자 minoo@chosunbiz.com


키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