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용평 리조트에 ‘신형 제타 프리미엄 라운지’ 운영

김준혁
입력 2014.12.23 15:46 수정 2014.12.23 15:55

[IT조선 김준혁] 폭스바겐코리아는 2015년 1월 31일까지 강원도 평창군 소재 용평 리조트에 ‘신형 제타 프리미엄 라운지’를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제타 프리미엄 라운지는 용평 스키장을 찾은 많은 고객들이 최근 출시된 신형 제타만의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해볼 수 있는 공간으로 마련됐다. 매일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운영되는 제타 프리미엄 라운지에서는 신형 제타를 직접 살펴볼 수 있으며, 해밀턴 시계, 리모와 캐리어 등 신형 제타의 컨셉을 대변하는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제품들이 함께 전시된다.


제타 라운지는 폭스바겐 고객뿐만 아니라 용평 리조트를 이용하는 모든 고객들에게 열린 공간으로 마련됐다. 용평 리조트 투숙 고객들이 객실 키 케이스를 갖고 라운지를 방문하면 폭스바겐의 2015 캘린더를 증정하며, 폭스바겐 키를 소지한 오너에게는 폭스바겐의 2015 다이어리와 프리미엄 커피도 함께 제공한다.


토마스 쿨 폭스바겐코리아 사장은 “신형 제타는 상급 모델들과 견줘도 손색이 없는 프리미엄 세단으로 수입 콤팩트 세단의 기준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킨 모델”이라며 “스키장을 찾은 많은 고객들이 신형 제타만의 프레스티지를 경험하실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폭스바겐코리아


김준혁 기자 innova33@it.co.kr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