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버 샌드윅, 김원규 아태 지역 총괄 CEO 선임

이윤정 기자
입력 2021.04.01 13:56
글로벌 마케팅 솔루션 기업인 웨버 샌드윅이 아시아 태평양 지역 총괄 대표(CEO)에 김원규 북아시아 대표를 선임한다고 1일 밝혔다.

김원규 대표는 아태 지역 및 글로벌 리더십 팀과 함께 아태 지역 전체의 전략적 비즈니스 성장을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2009년 웨버 샌드윅의 한국 지사를 출범시킨 김대표는 PR &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업계에서 30년 가까운 경력을 쌓아왔다. 시장 진출, 기업 명성관리, 위기/이슈 관리 및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커뮤니케이션 전략 컨설팅을 제공해 왔으며 광범위한 국내외 고객사의 경영진 및 조직의 카운슬러로 활약했다. 김대표는 2018년 1월부터 3년 동안 북아시아 대표로서 한국과 일본을 총괄해왔다.

박스터 졸리(Baxter Jolly) 웨버 샌드윅 아태지역 회장은 "김대표가 지난 11년 동안 보여준 놀라운 비즈니스 성장은 정말 고무적이다"며 "새로운 아태 지역 대표로서 더 많은 사람들에게 영감을 주고 회사의 새로운 성공 신화를 만들어나갈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인사 #웨버샌드윅 #김원규 #아태지역총괄대표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