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 블루투스 모노 헤드셋 HBH-PV705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06.10.18 09:28 | 수정 2006.10.18 09:33


소니 코리아는 블루투스 헤드셋 신제품 ‘HBH-PV705’를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HBH-PV705는 소니 에릭슨의 최신 모노타입 헤드셋으로 14g
초소형 초경량 무게다.



이번에 소니 코리아가 출시하는 블루투스 모노 헤드셋
‘HBH-PV705’는 소니 에릭슨이 국내에 선보이는 4번째 블루투스 헤드셋으로, 블루투스
제품의 최대 장점인 자유로운 휴대성을 무기로 사용 편리성과 경제성을 동시에 추구한
모델이다. 


‘HBH-PV705’는 세련된 샌드(금색) 및 실버 두 가지
컬러로 제공되며, 14g의 초경량 무게와 편안한 착용감으로 사용이 잦거나 장시간
전화 사용량이 많은 사용자에게 적합한 제품이다.


소니 코리아는 지난 7월 처음으로 국내 시장에 소니
에릭슨의 스테레오 타입 블루투스 헤드셋 ‘HBH-DS970’을 선보이며 블루투스 헤드셋
시장에 첫발을 디뎠고, 이후 모노타입 제품 2종(HBH-IV835 및 HBH-GV435)을 추가로
선보인바 있다.


가격 : 6만 5천원


< HBH-PV705 상세정보 >



- 무게: 14g
- 색상(2가지 색상): 실버, 샌드(금색)

- 블루투스 버전 : 1.2
- 통화시간: 최대 12시간
- 대기시간: 최대 300시간
-
편안한 착용감으로 장시간 착용 가능
- 기본 구성품: HBH-PV705, 충전기, 사용설명서,
스트랩


face=돋움>다나와 이진 기자   style="FONT-SIZE: 10pt">miffy@danawa.com
style="FONT-SIZE: 10pt">
기자블로그 <
href="http://blog.danawa.com/jin_lee">face=돋움>http://blog.danawa.com/jin_leestyle="FONT-SIZE: 10pt"> >


align=right>< 저작권자 (c)다나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