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터치패드 액정 장착 ‘프라다 폰’ 공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07.01.18 13:49 | 수정 2007.01.18 15:12


LG전자와 프라다는 19일 세계 최초로 완벽한 터치
스크린을 적용한 ‘프라다폰(모델명:LG-KE850)’을 공개했다.  



‘프라다폰’은 숫자 및 메뉴 버튼을 포함한 키패드를
완전히 없애는 대신 3.0인치 액정 전체에 ‘터치 스크린’ 방식을 적용, 사용자의
촉감을 높였다. 또한, ‘프라다’ 고유의 순수하면서도 독특한 디자인 외관의 매력을
드러냈으며, 휴대폰과 파우치, 액정보호필름을 포함한 다양한 액세서리에 프라다
고유의 로고를 새겨 넣었다.


이 제품은 12 mm의 초슬림 바(Bar)타입에 MP3 플레이어
기능, 블루투스, 외장 메모리, 슈나이더 인증 200만 화소 카메라, 비디오 및 멀티
태스킹 등 강력한 멀티미디어 기능을 지원한다.


LG전자는 기존의 휴대폰 업계에서 한정판으로만 출시해왔던
공동 브랜딩 제품들과는 달리 대대적인 마케팅 활동을 통해 프라다폰을 ‘매스티지(대중명품)’제품으로
만든다는 전략이다.


이 제품은 2월 말 영국, 프랑스, 독일과 이탈리아에서
소비자 판매 가격 기준 최저 600유로를 시작으로 프라다 매장과 휴대폰 전문 매장에
출시되며, 홍콩, 태국, 싱가폴 등 아시아 주요 거점 국가에 3월말 출시한다. 한국
시장에는 올해 2분기에 출시될 예정이다.


다나와 이진 기자  href="mailto:miffy@danawa.com">miffy@danawa.com
기자블로그  href="http://blog.danawa.com/jin_lee">http://blog.danawa.com/jin_lee


< 저작권자 (c)다나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