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오렌지 컬러 초슬림 영상통화폰 LG-KH1800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07.12.20 11:42 | 수정 2007.12.20 11:52


LG전자가 블랙 색상에 오렌지색 키패드와 테두리로
세련미를 강조한 ‘오렌지 컬러폰’(모델명:LG-KH1800)을 21일 출시했다.



이 제품은 13.3mm 두께의 슬라이드 디자인을 채택한
3세대(G) 휴대폰으로 외부 케이스에 가벼우면서도 견고한 알루미늄 소재를 채택했다.
 


숫자 키패드 위쪽에 멀티태스킹 버튼을 별도로 배치해
동시에 두 가지 기능을 함께 사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전화를 하면서도 문자메시지
작성, 알람 설정, 전화번호부 입력 등이 가능하다.


또, 얼굴 찾기 기능을 지원하는 카메라, 여러 장의
사진을 연결해 동영상을 제작할 수 있는 뮤비(MUVEE) 스튜디오, 휴대폰에 저장된
데이터를 검색할 수 있는 ‘컨텐츠 탐색기’ 등 다양한 기능을 내장했다.  



자동 로밍 서비스를 통해 WCDMA(비동기 3세대 이동통신)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는 40여개 국가 간 영상통화도 가능하다. 이 밖에 MP3플레이어,
텍스트뷰어, 전자사전 등 다채로운 기능을 제공한다.  


KTF를 통해 35만 2천원에 출시되며, 내년 1월에 실버
색상을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다나와 이진 기자  href="mailto:miffy@danawa.com">miffy@danawa.com  
기자블로그  href="http://blog.danawa.com/jin_lee">http://blog.danawa.com/jin_lee  


< 저작권자 (c)다나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