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LCD 모니터 해외서 호평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홍진욱
입력 2008.03.06 09:03


LG전자 LCD 모니터가 해외 시장에서 호평받고
있다.

LG전자(대표 남용)는 자사의 LCD 모니터가 유럽과 북미의 유명 IT전문지
칩(CHIP·사진)과 PC월드가 실시한 모니터 평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5일
밝혔다.

유럽 IT잡지인 칩 3월호는 LG전자의 22인치 LCD모니터(모델명 L227WT-PF)를
최고의 모니터로 선정했다. 이 제품은 온라인 평가에서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3월까지
4개월 연속 베스트바이로 선정됐다. LG전자·뷰소닉·후지쯔·지멘스
등 톱10 모니터를 대상으로 종합테스트(화질·기능·사용편의성)를 진행해
나온 평가다.

미국의 PC월드 2월호도 LG전자 19인치 LCD 모니터(모델명 L196WTY-BF)의
디자인과 성능 우수성을 인정해 HP·델 등을 제치고 최고의 모니터로 선정한
바 있다.

권봉석 LG전자 모니터 사업부장은 “세계 최고의 IT브랜드 각축장인
유럽과 북미에서 LG 모니터가 최고의 제품으로 선정된 것은 품질의 우수성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최고 품질의 모니터를 지속 출시해 글로벌 시장에서 LG를 프리미엄
브랜드로 확고히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석기자@전자신문, dskim@etnews.co.kr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