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애니 ‘깜부의 미스터리 아일랜드’ 해외 보급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08.10.17 09:23

 


프랑스에서 열리고
있는 ‘MIPCOM2008’에 참가중인 캐릭터코리아(대표 신상준)는 ‘깜부의 미스터리
아일랜드’ 후속작 제작에 스페인의 BRB인터내셔널사가 210만달러를 투자하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정으로 캐릭터코리아의
‘깜부의 미스터리 아일랜드’는 첫 시즌 52편 및 후속 시즌 52편 등 총 104편이
풀3D로 제작돼 해외 시장에 배급된다.


 



 


 


국내에는 2009년
6월부터 공중파를 통해 방영할 예정이다.


 


BRB인터내셔널은
전세계 TV프로그램 공동제작 및 해외배급과 방영, 라이선스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대형 애니메이션 전문회사로 ‘빼꼼’, ‘아이언키즈’ 등 국산 애니메이션 해외
배급을 성공적으로 진행한 바 있다.


 


캐릭터코리아의 ‘깜부의
미스터리 아일랜드’는 콘진원이 올해 처음으로 시행하는 ‘OSMU(원소스멀티유스)
킬러콘텐츠’ 지원대상으로 선정돼 내년 12월까지 제작 및 프로모션과 마케팅·유통
등 전 과정에 걸쳐 총 12억원의 사업비를 지원하는 작품이다.


 


김순기기자
soonkkim@etnews.co.kr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