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정원, 신토불이 열무냉면 선보여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김보미
입력 2009.04.20 14:27 | 수정 2009.04.20 15:18


대상FNF 청정원이(대표이사:
이문희) ‘우리밀 열무물냉면’을 출시했다.


 



 


‘우리밀 열무물냉면’은
한국의 냉면 맛을 구현하기 위해 전통방식으로 만든 동치미 국물의 육수와 함께 국내산
통밀을 사용했다. L-글루타민산나트륨, 합성보존료, 합성착색료를 일체 첨가하지
않아 특유의 개운한 맛을 즐길 수 있으며 여기에 국내 포장김치 브랜드 ‘종가집’의
열무김치를 사용해 깊은 맛을 더했다. 가격은 2인분 기준 5,400원.


 


대상FNF 관계자는
“이번 제품은 건강한 신토불이 소재를 사용한 것은 물론 2인분, 실속 4인분 등 구성도
다양해 여름철 소비자들의 실속과 입맛을 모두 충족시킬 것”이라고 기대했다.


 


다나와
김보미 기자 / poppoya4@danawa.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