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리얼엔진'의 에픽게임스, 한국에 지사 설립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09.06.22 10:06

 


'언리얼엔진'으로
유명한 미국 게임개발사 에픽게임스가 한국에 지사를 설립한다.


 


에픽게임스 한국지사의
대표이사직에는 마이크로소프트 게임 내 광고사업 자회사인 매시브(Massive)에서
아시아지역 사업전략개발을 담당했던 박성철(36)씨가 선임됐다.


 


박성철 대표이사는
한국마이크로소프트에서 XBOX와 XBOX360의 국내 런칭 작업에 참여했으며, 소니컴퓨터엔터테인먼트코리아(SCEK)에
창립 멤버로 합류해 플레이스테이션1과 플레이스테이션2의 국내 런칭 작업을 진행한
경력을 갖춘 인물이다.


 


에픽게임스는 오는
29일업계 관계자 및 언론을 대상으로 사업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김형원/ 다나와 정보콘텐츠팀/ akikim@danawa.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