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 업그레이드된 T멤버십 카드 한번 신청해 볼까?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0.01.25 16:18


SK텔레콤은 일러스트 작가를 함께 타겟별 차별화된
디자인의 T멤버십카드 5종을 선보였다.


새로워진 T멤버십카드는 타겟에 맞는 컨셉 도출을
통해 브랜드별 차별화를 꾀한 게 특징이다. 특히 오영욱, 구은선, 신혜경, 허정은
등 유명 일러스트 작가와 코웍을 통해 브랜드 특징을 살린 일러스트로 제작했다.


리더스클럽-희망, 티티엘(TTL)-상상, 팅(ting)-용기,
팅주니어(ting junior)-순수함, 그녀들의T-사랑으로 컨셉화 했다. 이외에 T멤버십카드는
퍼즐구성으로, 브랜드마다 9개의 독립된 디자인 카드를 모으면 전체 이미지를 완성할
수 있다.


박혜란 SK텔레콤 브랜드전략실장은 “T멤버십카드의
디자인 개편은 ‘생각대로T’의 감성철학을 바탕으로 기획한 것으로, 희망, 상상,
용기, 순수함 등 T만의 감성을 통해 다양함과 차별화를 원하는 고객의 만족도를 제고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 티티엘(TTL)-상상



<> 대표카드 - TTL



<> 리더스 클럽


* SK텔레콤 보도자료


IT조선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