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택, 시리우스폰으로 '모바일 오피스' 환경 구축한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0.05.27 17:55


팬택(www.pantech.co.kr, 대표 박병엽)은 자사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시리우스(IM-A600S)에 최적화된 ‘모바일 오피스’ 환경을 구축하고
모바일로 경영하는 기업 문화를 만들며 첨단 IT기업으로 위상을 높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팬택은 모바일 오피스 환경 구축을 위해 자사 스마트폰에
최적화된 모바일 그룹웨어와 솔루션 개발을 지난해부터 진행해왔다. 특히 모바일
오피스 환경은 기본적인 기능부터 단계적으로 적용한다는 계획아래 첫 번째 스마트폰
시리우스부터 적용했다.


이에 따라 팀장급이상 직책자는 다음주부터 스마트폰을
이용하여 사내외 어디에서든 그룹웨어의 메일을 확인하고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
또 우선적으로 팀장급이상 직책자에게 지급하지만, 추가적으로 스마트폰 지급 범위를
단계적으로 확대하여 스마트폰을 이용한 업무 활용도를 전사 차원으로 끌어 올린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모바일 오피스 환경 구축은 단계적으로 진행한다.
우선 그룹웨어의 메일, 전자결재, 조직도 검색 등의 기본적인 모바일 오피스 환경을
구축하고 향후 ‘FMC(Fixed Mobile Convergence)’까지 확장하여 언제 어디서나 어떠한
환경에서도 사내 그룹웨어에 접속해 업무를 볼 수 있는 모바일 오피스 환경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FMC는 인터넷전화와 이동통신을 결합한 서비스로 무선랜이
제공되는 곳에서는 인터넷전화로, 그 외 지역에서는 기존 이동통신망을 이용해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서비스이다. 특히 회사내에서는 어느 곳에서나 자신의 자리에서처럼 전화를
받고, 사내 그룹웨어는 사내외 어디에서도 접속할 수 있는 업무환경이 조성된다.
특히 불필요한 통화를 줄일 수 있고, 언제 어디서나 업무에 임할 수 있어 비용절감과
함께 업무효율성 증가에도 한 몫 한다.


팬택이 모바일 오피스 환경을 구축하고 팀장급이상
직책자에게 우선적으로 지급하는 스마트폰 '시리우스'는 최신, 최고의 성능을 구현해
강력한 경쟁력을 갖춘 스마트폰이다. 시리우스는 최근 일개통 2,500대 이상을 기록하며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주역이다. 특히 올해 5~6종의 스마트폰을
출시 한다고 밝힌 팬택은 첫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시리우스의 돌풍으로 스마트폰에서도
스카이의 프리미엄 이미지를 이어가며 스마트폰 명가로 우뚝 설 전망이다.


한편 팬택 시리우스는 ▶최신 버전의 안드로이드 2.1
운영체제(OS)와 퀄컴의 1GHz 스냅드래곤 프로세서 ▶3.7인치 크기의 능동형 유기발광다이오드(AMOLED)
디스플레이 ▶브라우저 플래시(Flash), ▶ 1GB 내장메모리를 제공하고 그 중 500MB
이상을 유저 메모리로 제공 ▶지상파 DMB ▶SNS(Me2day, twitter, cyworld) ▶한
화면에서 글을 작성하고 확인할 수 있는 SNS 매니저기능 등의 다양한 부가 기능을
탑재한 소비자들의 눈높이에 맞춘 제품이다.


* 팬택 보도자료


IT조선 이진 기자 href="mailto:miffy@chosunbiz.com">miffy@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