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원엔터, 웹게임 ‘삼국지존’ 퍼블리싱 계약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0.08.11 17:53

 


하이원엔터테인먼트는
큐빅스튜디오가 개발한 웹게임 ‘삼국지존(가칭)’의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하이원엔터테인먼트는
이번 계약을 통해 큐빅스튜디오가 개발한 ‘삼국지존’의 글로벌 퍼블리싱 판권을
획득하고, 향후 마케팅과 운영을 포함한 게임 서비스 전반을 담당하게 된다. ‘삼국지존’은
연내에 비공개 테스트를 진행한 후 바로 공개 서비스에 들어갈 계획이다.


 


하이원엔터테인먼트
이학재 대표는 “삼국지존 계약을 통해 캐주얼 온라인게임에 이어 웹게임 라인업을
가지게 되었다”며, ”삼국 지존은 자사의 첫 번째 웹게임인 만큼 전문 인력을 배치하여,
시장에서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향후 포부를 밝혔다.


 


큐빅스튜디오 최웅규
대표는 “최근 개발되고 있는 많은 웹게임 중에서 삼국지존의 성공 가능성을 발견한
하이원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웹게임 장르의 새로운 성공 신화를 보여줄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게임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게임에 대한 자신감을 표현했다.


 


한편, 하이원엔터테인먼트는
올해 캐주얼 온라인게임 ‘슈퍼다다다’와 웹게임 ‘삼국지존’의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하고 하반기 공개서비스를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연내 MMORPG 등 추가 게임
라인업을 확보하며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style="line-height:150%; margin-top:0; margin-bottom:0;" align=right>IT조선
박철현 기자 pch@chosunbiz.com


align=right>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