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대학에 '언리얼엔진' 교육과정 생긴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0.09.13 12:13 | 수정 2010.09.13 12:13

 


‘언리얼 엔진’으로
유명한 에픽게임스가 국내 대학에 ‘언리얼엔진3’관련 커리큘럼을 제공하는 ‘언리얼
아카데미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13일 발표했다.


 


지금까지 마련된
‘언리얼 아카데미’ 구상은 크게 네 단계로, ▲언리얼 개발 킷 교재 개발 ▲한국게임개발자협회(KGDA)와
협력해 언리얼 개발 킷 강의를 개설할 ‘언리얼 아카데미’ 대학 선정 ▲에픽게임스코리아의
강의 교재 제공 ▲선정 대학의 담당 교수 특별 세미나 제공으로 이뤄져 있다.


 


에픽게임스코리아는
올해부터 대학 학제에 맞춘 언리얼개발킷 교재 개발에 착수할 예정이며, 이르면 2011년
1학기, 늦어도 2011년 2학기에는 2~3개 대학에서 관련 강의를 시범적으로 운영한다는
초기 로드맵을 갖고 있다.


 


박성철 에픽게임스코리아
지사장은 “언리얼 엔진 3의 기능을 익히려는 예비 개발자와 언리얼 엔진 3에 익숙한
신규 인력을 찾는 국내게임회사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면 좋겠다. 대학에 엔진을
공급하는 것을 넘어 실제 양질의 강의개설로 이어지는 실질적인 계획을 수립하였다.
시범 운영 뒤 효과가 크다고 판단되면 ‘언리얼 아카데미’를 질적, 양적으로 확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에픽게임스 제이
윌버 부사장도 “에픽게임스는 대학이나 게임관련 기관의 요청으로 언리얼 엔진3의
기능을 모두 이용할 수 있는 언리얼 개발 킷을 공개했다. 보다 적극적인 방식의 대학
교육 지원 프로그램인 ‘언리얼 아카데미’ 정책은 한국 지사에서의 첫 시도인 만큼
본사에서도 해외에서도 적용할 수 있을 지 눈 여겨 볼 것”이라고 말했다.


 



 


IT조선
김형원 기자 akikim@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