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 대한민국 게임대상" 11월 17일 부산에서 개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0.10.18 09:23

 


2010 대한민국 게임대상이
오는 11월 17일(수) 오후 5시 30분부터 7시까지 부산 벡스코 컨벤션홀 3층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다.


 


문화체육관광부,
전자신문, 스포츠 조선이 주최하고, (사)한국게임산업협회가 주관하는 “2010 대한민국
게임대상”은 올 해 출품된 우수한 게임과 2010년 뛰어난 활약상을 보인 게임업계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총 13개 부문(대상, 최우수상, 우수상, 기술창작상, 인기게임상
등) 24개 분야에 걸쳐 시상될 예정이다.


 


“2010 대한민국
게임대상”은 게임 산업과 문화의 발전상을 반영하기 위해 다양한 변화를 시도했다.
먼저 심사부문에 있어 변화를 주었다. 그 동안 기술심사의 합계로 대상 및 각 시상
부문을 결정했던 방식에서 탈피하여 작품 전체에 대한 평가로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을
결정하게 되고 기술창작상 은 이와 분리하여 심사할 예정이다.


 


또한 수상작 결정을
위한 2차 심사도 행사당일에 진행될 예정이다. 역대 처음으로 당일 심사를 도입하며
시상식 직전에야 최종 수상 작품이 결정될 예정이어서, 심사 결과의 보안과 공정성을
더욱 높였다.


 


상부문 역시 큰 조정이
있다. 개별 부문이었던 ‘오픈마켓 아마추어상’을 우수상의 한 부문으로 상향 조정하였으며,
게임물등급위원장상, 게임문화재단이사장상, 한국게임학회장상 등의 훈격을 추가하여
대한민국의 모든 게임관련 기관 및 단체가 참여하게 됨으로서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최고의 시상식이 될 예정이다.


 


“2010 대한민국
게임대상”의 본상 심사는 네티즌 투표(10%)를 통해 게임 이용자들의 의견을 반영하고,
게임전문기자단의 투표(10%)와 게임업계전문가 투표(10%)를 통해 언론과 게임업계의
의견을 반영할 계획이며, 심사위원회 심사(60%)를 통해 최종 수상 작품이 선정된다.


 


또한 별도로 심사가
진행되는 기술창작상 부분은 기술창작상 심사위원회(50%)와 게임업계전문가(50%)투표로
분야별 전문가와 업계 실무진의 의견이 함께 반영해 수상작을 결정한다. 여기에 인기게임상의
경우 네티즌/모바일 투표(80%) 및 게임기자단 투표(20%) 만으로 선정하게 된다.


 


한편 “2010 대한민국
게임대상” 시상식은 11월 17일(수) 온게임넷을 통해 생중계 되며, 다양한 온라인
매체를 통해서도 실황중계를 확인할 수 있다.


 


접수기간은 10월
18일 월요일부터 11월 1일 월요일까지 이며, 접수 대상은 본상 5개 부문(PC/비디오
게임, 온라인게임, 아케이드/보드게임, 모바일 게임, 오픈마켓 아마추어게임)과 인기게임상
등이며, 유관 단체 등의 추천 및 응모 접수를 통해 다른 상들도 접수받고 있다.


 


온라인 투표는 2010년
11월 5일금요일부터 11일 목요일까지 총7일 동안 “2010 대항민국 게임대상 홈페이지(http://2010gameaward.gamek.or.kr/)”에서
시행될 예정이다.



 


IT조선 박철현 기자 target=_blank>pch@chosunbiz.com


align=right>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