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SLC 수준의 서버용 MLC SSD 내놨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홍진욱
입력 2010.12.21 16:13 | 수정 2010.12.21 16:13


삼성전자가 30nm급 MLC(Multi level Cell) 낸드를
탑재한 엔터프라이즈용 MLC SSD(Solid State Drive) 제품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발된 30nm MLC SSD 제품은 2.5인치 400GB,
200GB, 100GB 총 3종류로 삼성전자는 2008년 50nm급, 2009년 40nm급 SLC 낸드플래시
기반의 엔터프라이즈 서버용 SSD 제품과 더불어 다양한 서버용 SSD 제품을 확보하게
됐다.



400GB MLC SSD 제품은 30nm급 MLC 낸드 플래시와 SATA
2.0 인터페이스의 고속 컨트롤러를 탑재해 랜덤 읽기 속도는 43,000 IOPS(Input/Output
Operations Per Second)가 가능하며, 쓰기 속도는 11,000 IOPS로 작동한다.


이는 엔터프라이즈용 HDD 대비 랜덤 읽기 속도에서
약 120배, 랜덤 쓰기 속도도 약 30배 빠른 것이며, 소비 전력면에서도 기존 서버
HDD (15,000RPM) 대비 1W당 처리하는 데이터량도 150배 많다.



삼성전자 반도체사업부 메모리 상품기획팀 소병세
전무는 "저소비전력 친환경 서버 제품에 SSD의 탑재가 더욱 늘고 있어 향후
SSD 시장은 본격적인 성장을 하게 될 것이다"라며 "삼성전자는 올해 고성능
엔터프라이즈 서버용 SLC SSD 제품에 이어 내년에는 엔터프라이즈 서버용 MLC SSD로
고객의 요구에 적극 대응해 나갈 것이다"라고 전했다.


미디잇 홍진욱 기자 honga@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