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스타(STAR)폰 판매량 3천만대 돌파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입력 2010.12.23 16:23


삼성전자의 풀터치폰 '스타(S5230)'가 2009년
5월 첫 출시된 이후 20개월만에 누적판매 3,000만대를 돌파했다. 


삼성 '스타'폰은 유럽을 시작으로 중남미, 중동, CIS
등에 출시된 제품으로 한국, 미국, 일본 등에는 출시가 되지 않았음에도  3,000만대
판매 돌파라는 경이적 판매 성과를 거두었다. 판매량 3천만 대는 국내에서 1년간
판매되는 휴대폰 수량을 뛰어넘고 하루에 5만대, 시간당 2,000대 이상이 팔리는 대기록이다.


특히, 지난 11월에도 월간 판매량 150만대를 유지해
스테디셀러폰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어 이러한 인기는 2011년에도 상당기간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스타'폰은 지역별로는 유럽 지역에서만 1,500만 대를
돌파했으며 최근에도 독일, 오스트리아 등에서여전히 판매 히트리스트 1위 자리를
차지하는 등 멈추지 않는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또한 중남미, CIS, 중국 지역에서도 수백만 대가 판매되며
전 세계적으로 고른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다.


'스타'폰의 인기 비결은 슬림하고 컴팩트한 디자인,
사용 편의성을 극대화한 TouchWiz UI, 합리적인 가격 등 스마트폰 열풍에도 풀터치폰을
구매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완벽하게 충족시키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국가별, 지역별 특성에 따라 따로 맞춤형으로 진행된
다양한 마케팅 활동도 인기몰이에 한 몫을 했다.


또한 유럽은 물론 중남미, 중동아프리카, CIS 등 출시된
각 국가별로 제품 체험 마케팅 활동을 전개했다.


스타는 신세대를 겨냥한 보급형 제품으로11.9mm의
슬림한 두께에 3.0인치 WQVGA 풀터치스크린을 탑재하였으며 삼성의 독자 음장기술인
DNSe, 스마일샷, 블루투스 v2.1,스마트 언락 등 첨단 기능을 두루 지원하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스타의 판매돌풍은 삼성전자가
풀터치폰 시장 리더십을 지켜 나가는 데 큰 기여를 했다"면서 "풀터치폰의
강력한 경쟁력을 기반으로 스마트폰의 리더십을 주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삼성전자 보도자료


IT조선 이진 기자 miffy@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 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