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차 구매 시 ‘사고이력’ 1순위로 고려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김재희
입력 2011.02.17 15:52


중고차를 구입할 때 소비자가 가장 고려하는 것은
‘사고이력’, ‘가격’, ‘주행거리’ 순인 것으로 나타났다.


중고차 매매 사이트 SK엔카에서 홈페이지 방문자 449명을
대상으로 중고차 살 때 가장 고려하는 것을 묻는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다.



설문 결과 과반수가 넘는 67.5%의 응답자가 ‘중고차
사고이력’ 중고차 구입시 고려한다고 응답했다. 그 이유로는 ‘안전이 가장 중요해서’,
‘사고차를 무사고차로 속아 살 수 있기 때문’ 등으로 답했다.


중고차 가격을 가장 많이 고려한다고 응답한 비율은
11.6%로 주머니 사정이 넉넉하지 못한 20~30대의 비중이 가장 높았다.


그 뒤로 주행거리(5.8%), 내외부 관리상태(5.6%),
연식(2.9%), 감가율(1.1%) 등의 순으로 나타나 중고차 구매기준은 외관보다 성능에
초점에 맞춰져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IT조선 김재희 기자 wasabi@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