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4인치 제품 이어 5인치 갤럭시 플레이어 출시

북마크 완료!

마이페이지의 ‘북마크한 기사’에서 읽으실 수 있습니다.

북마크한 기사 보러가기 close
  • 이상훈
입력 2011.03.07 12:13 | 수정 2011.03.07 17:40


삼성전자가 교육·학습용으로 최적화된
갤럭시 플레이어를 선보이며 스마트 플레이어 시장 공략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5인치 대화면에 다양한 교육 특화 기능을
탑재한 '갤럭시 플레이어 70'을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갤럭시 플레이어 70'은 WVGA(800x480)급의 고해상도
5인치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학생들이 동영상 강의 시청시 칠판에 쓰인 글씨까지도
선명하게 볼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HDMI(High-Definition Multimedia Interface)와
Allshare (데이터 무선 공유) 기능을 지원해, 영화·드라마 등 풀HD급(1080p)
동영상을 TV에 유·무선으로 연결해 편리하게 감상할 수 있다. 


다양한 교육 컨텐츠 서비스도 눈에 띈다. 한영·영한
사전을 기본 탑재했으며, 삼성앱스에서 다운받는 '스마트 에듀'를 통해 6개 교육
사이트의 총 2000여개 강의를 무료로 제공한다.  


향후 펌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교육 서비스를 더욱
확대할 계획이며, 안드로이드 마켓의 다양한 교육 컨텐츠와 교보문고 E-Book 서비스의
전자책 8만여권을 이용할 수 있다. 



'갤럭시 플레이어 70'은 안드로이드 플랫폼 2.2(프로요)를
탑재해 Gmail·구글 검색·구글 토크 등 다양한 구글 서비스를 지원한다. 


와이파이 지역에서 인터넷 전화·영상통화·메시지
전송(카카오톡)을 무료로 즐길 수 있으며, GPS 기능을 탑재해 아이나비 3D 네비게이션
등 위치기반 서비스를 별도 요금 없이 이용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두께 11.9mm·무게 186g으로 휴대성을 강화했으며,
2500mAh 대용량 배터리·500만 화소 카메라·지상파 DMB·외장메모리
슬롯 등 다양한 기능을 탑재한 '갤럭시 플레이어 70'의 판매가격은 16GB 49만9000원,
32GB 59만9000원. 



삼성전자 관계자는 "다양한 학습 기능과 강력한
멀티미디어 사양을 갖춘 '갤럭시 플레이어 70'이 학생은 물론 멀티미디어 기능을
중시하는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능과 디자인으로 스마트 플레이어 시장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플레이어 70' 출시에 맞춰 체험단,
라이브셋 콘서트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OS



안드로이드 플랫폼 2.2



디스플레이



5인치 WVGA(800x480)
TFT-LCD



카메라



후면 500만 화소 카메라
(LED 플래시),
전면 VGA 카메라



크기



74.2 x 141.3 x 11.9mm



무게



186g



Connectivity



블루투스 3.0, 와이파이
802.11 b/g/n



GPS



지원



메모리



16GB/32GB (내장) + microSD
슬롯 (최대 32GB)



배터리



2,500mAh(내장형), 음악
60시간·동영상 8시간 재생 가능



* 삼성전자 보도자료


IT조선 이상훈 기자 tearhunter@chosunbiz.com
상품전문
뉴스채널 <IT조선(it.chosun.com)>

0
주요 뉴스
지금 주목할 뉴스